전체뉴스

육군총장, 한·미·일·호 4자대담…"북핵 대응에 공감"

입력 2023-10-03 21:39

육군총장, 한·미·일·호 4자대담…"북핵 대응에 공감"
(서울=연합뉴스) 인도를 공식 방문한 박정환 육군참모총장이 지난 9월 28일 인도 육군본부에서 마노즈 판데 인도 육군참모총장과 양자대담에 앞서 악수를 하고 있다. 2023.10.3 [육군본부 제공]


K9 자주포 도입한 인도 측과 방산협력 활성화 방안 논의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박정환 육군참모총장이 지난달 26일부터 지난 1일까지 인도에서 열린 인도·태평양 육군참모총장 회의에 참석하고 귀국했다고 3일 육군이 밝혔다.

박 총장은 회의 기간 찰스 플린 미 태평양 육군사령관, 모리시타 야스노리 일본 육상막료장, 사이먼 스튜어트 호주 육군참모총장과 4자 대담을 통해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상호 협력의 중요성에 공감했다고 육군은 전했다.

또 랜디 조지 미국 육군참모총장과 양자 대담을 하고 한미동맹 70주년을 계기로 협력을 심화하는 방안을 논의했다.

이어 박 총장은 K9 자주포 등 우리 무기체계를 도입한 인도의 마노즈 판데 육군참모총장과 만나 방위산업 협력 활성화 방안을 상의했다.
K9 자주포가 전력화된 인도 주요 부대를 방문해 한국 무기체계의 우수성을 알리고, 6·25전쟁 참전 의료지원 부대인 인도군 제60공정야전병원을 방문하기도 했다.

판데 총장은 "한-인도 수교 50주년을 계기로 양국 육군간 교류협력이 대테러 및 재해재난 연합훈련 등 다양한 분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육군은 인도 측과 이번에 논의된 연합훈련 활성화, 무기체계 운용·정비 노하우 공유, 전투발전 및 과학기술 전문가 교류 방안 등을 구체화해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clap@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