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한국 여자배구, VNL서 35개월째 29연패…중국 이어 브라질에도 '셧아웃'

입력 2024-05-17 07:58

한국 여자배구, VNL서 35개월째 29연패…중국 이어 브라질에도 '셧아…
사진제공 : 스포츠W

[스포츠W 임재훈 기자] 한국 여자배구가 국제배구연맹(FIVB) 발리볼네이션스리그(VNL)에서 35개월째 승리 없이 29연패를 이어갔다.



푸에르토리코 출신 페르난도 모랄레스 감독이 이끄는 한국 여자 배구대표팀(FIVB 랭킹 41위)은 1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랑지뉴 체육관에서 열린 2024 VNL 첫째 주 2차전에서 홈팀 브라질(3위)에 세트 스코어 0-3(15-25 19-25 17-25)으로 패했다.

지난 15일 중국과의 시즌 첫 경기에서 '셧아웃' 패배를 당한 대표팀은 이날도 매 세트 20점을 넘기지 못하는 빈약한 득점을 이어간 끝에 2경기 연속 무득 세트 패배를 당했다.

브라질에서는 아나 크리스티나(18점), 가비(12점) 두 날개 공격수가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한 반면 한국은아웃사이드 히터 강소휘(한국도로공사)가 9점, 미들 블로커 정호영(정관장)이 8점을 기록한 것이 최고 득점이었다.

이날 한국은 공격 득점에서도 열세였지만블로킹 득점에서 4-11, 서브 득점에서 1-4로 밀렸다.

지난 2021년 6월 캐나다를 상대로 VNL에서 마지막 승리를 거둔 이후 한국은 이날까지 4시즌에 걸쳐 약 35개월(2년 11개월)간 VNL 무대에서 29연패 행진을 이어갔다.

한국은 19일 도미니카공화국(8위)과 3차전을 벌인다.

한국 여자배구, 발리볼네이션스리그 자동 출전 2025년까지 연장
'VNL 출전' 여자 배구팀 '모랄레스호 1기' 16명 확정
달라진 女배구대표팀 '예전엔 출국 직전에 감독님 합류했는데…'
VNL 1승을 향해…女배구대표팀, 출국 앞두고 자신감 회복에 전념
한국 여자배구, 중국에 0-3 완패 'VNL 28연패'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