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다 잡은 기회 놓쳤다! 우리카드 삼성화재에 덜미…대한항공 챔프전 직행[V리그 리뷰]

박상경 기자

입력 2024-03-16 17:04

다 잡은 기회 놓쳤다! 우리카드 삼성화재에 덜미…대한항공 챔프전 직행
◇사진제공=KOVO

[스포츠조선 박상경 기자] 다 잡은 우승 기회가 허공으로 날아갔다.



우리카드가 삼성화재에 덜미를 잡혔다. 우리카드는 16일 대전 충무체육관에서 가진 삼성화재와의 도드람 2023~2024 V리그 남자부 정규리그 최종전에서 세트스코어 2대3(24-26, 25-23, 25-20, 21-25, 14-16)으로 졌다. 1세트 듀스 접전 끝에 패한 뒤 2, 3세트를 내리 잡으면서 기세를 올렸으나, 4세트에 이어 5세트에서도 무너져 고개를 숙였다.

이날 경기 전까지 승점 69였던 우리카드는 앞서 정규리그 최종전을 마친 대한항공(승점 71)과 승점 2점차였다. 삼성화재전에서 승점 3을 얻었다면 정규리그 1위로 챔피언결정전에 직행할 수 있었다. 그러나 삼성화재전에서 승점 1을 추가하는데 그치면서 결국 대한항공을 넘어서지 못했다.

이로써 대한항공은 V리그 새 역사 창조에 한 발 더 가까워졌다. 지난 시즌까지 3회 연속 정규리그-챔피언결정전 통합 우승을 일궜던 대한항공은 이번 챔피언결정전에서 V리그 최소 4회 연속 통합우승에 도전하게 된다.

정규리그 2위로 봄배구에 진출한 우리카드는 OK금융그룹-현대캐피탈 간의 준플레이오프 승자와 챔피언결정전 진출을 다툰다.

박상경 기자 ppark@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