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진경 "박진영, 결혼 전 나랑 술 많이 마셨다" 폭로 ('홍김동전')[종합]

정안지 기자

입력 2023-08-24 23:51

수정 2023-08-24 23:52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JYP 박진영이 홍진경의 폭로에 당황했다.



24일 방송된 KBS2 '홍김동전'에서는 프로젝트 힙합 혼성그룹 '언밸런스'의 첫 음원 'NEVER'의 뜨거운 열기의 녹음 현장과 함께 안무 연습이 그려졌다.

이날 댄스 연습을 위해 JYP 연습실로 모인 멤버들. 그때 제작진은 "'언밸런스'의 첫 음원 'NEVER'의 안무가 공개된다"고 했고, 멤버들은 "안무가 있냐"며 당황했다. 그때 국내 K-POP 최고의 안무팀인 '라치카'가 합류, 가비 등은 메인 댄서가 우영과 홍진경이라는 말에 걱정했다.

댄스 브레이크 안무가 난이도가 꽤 있다고. 그러나 홍진경은 "다 빨아들인다"고 자신감을 보였고, 가비는 "언니가 해내면 진짜 감동 스토리다. 이번 기회에 언니를 소문난 댄서로 만들어보고 싶다"고 했다.

그때 JYP 수장 박진영이 깜짝 등장, 홍진경은 "라도 PD님이랑 옛날 '언니쓰'처럼 '언밸런스'라고 혼성그룹을 만들었다"고 설명한 뒤 'NEVER'를 들려줬다. 이를 들은 박진영은 "언니쓰 'Shut up' 급이다. 솔직히 그룹 하는 거 몰랐다. 나한테 프로듀서를 추천해달라고 했으면 라도를 추천했을거다"면서 "후배 프로듀서 중 유일하게 연락하며 지낸다"고 했다. 이어 "음악 잘하고 노래도 잘 부른다. 생활 태도, 술과 담배도 안 하고 쓸데없이 사람 안 만나고 음악만 하는 친구다"고 칭찬, 이에 김숙은 "오빠도 그렇지 않냐"고 했다.

그러자 홍진경은 "오빠 술 많이 마셨다. 나랑 많이 마셨다"고 폭로해 박진영을 당황하게 했다. 그러자 박진영은 "옛날 이야기다. 결혼 전 얘기를 하면 어떻게 하냐"고 발끈, 이어 "옛날 이야기니까 편집해달라"고 해 웃음을 자아냈다.이어 박진영은 "우리 그룹 있지(ITZY) 조합이다. 있지 컴백 타이틀곡을 라도가 쓰고, 수록곡 안무를 라치카가 했다"면서 "만약에 이게 안되면 100% 너희 탓"이라고 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팀을 나눠 우영과 홍진경, 조세호가 먼저 녹음을 진행, 그 시각 김숙과 주우재는 안무를 배웠다.

anjee85@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