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텃밭부터 미래농업까지…24∼25일 여의도서 서울도시농업박람회

입력 2024-05-24 15:00

more
텃밭부터 미래농업까지…24∼25일 여의도서 서울도시농업박람회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씨앗·작물·미래농업기술 체험 '텃밭 산책로'…반려식물 나눔·이벤트
자치구·도시농업단체 참여 홍보존과 텃밭 전시·버스킹 등 부대행사도



(서울=연합뉴스) 최윤선 기자 = 서울 여의도한강공원이 정원, 놀이터, 휴식 공간 등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는 텃밭 모델과 미래 농업 등 도시농업을 체험하는 박람회장으로 변신했다.

서울시는 24∼25일 이틀간 여의도한강공원 이벤트 광장에서 '2024년 서울도시농업박람회'를 연다.

시는 '100만 도시농부가 만드는 건강한 서울'을 목표로 다양한 도시농업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주요 사업으로는 도심형 스마트팜 조성과 동행서울 친환경 농장, 반려식물병원·클리닉, 친환경 도시 텃밭 등이 있다.

2012년 처음 시작해 올해로 13회를 맞은 박람회 역시 도시농업 사업의 하나로 시민에게 도시농업 정보를 제공하고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으로 도시농업의 가치를 알리기 위해 마련됐다.


'서울, 도시농업 매력을 더하다'를 주제로 열리는 올해 행사에서는 주제존과 홍보존, 부대행사 등을 통해 도시농업에 대한 다양한 전시를 만나볼 수 있다.

먼저 행사장 정중앙에 자리 잡은 주제존은 텃밭 놀이터·텃밭 정원·상상 텃밭·텃밭치유·휴식 텃밭 등 5가지 주제로 조성한 '텃밭 산책로'로 꾸며진다.

텃밭 놀이터에서는 매력씨앗 캡슐 찾기와 텃밭 징검다리, 소리놀이 등 다양한 놀이를 경험할 수 있다. 바로 옆에 마련된 텃밭 정원에서는 엽채·과채류로 조성된 텃밭 관람과 커피박 화분 만들기, 꼬마농부 미니농장 만들기 체험이 진행된다.

상상 텃밭에서는 가정용 스마트기기와 플랜테리어 등 미래 농업 분야를 살필 수 있다. 스마트팜 가상현실(VR)과 식물재배 원리도 체험 가능하다.

텃밭 치유존에서는 식물·오일·푸드 등 다양한 테라피 프로그램이 열린다. 메인 무대 앞 의자와 빈백이 놓인 휴식 텃밭에서는 낮잠·사일런스 힐링 존을 운영한다.


홍보존에서는 각 자치구와 도시농업단체가 다양한 전시와 체험을 선보인다. 반려 식물의 치료·상담을 제공하는 반려 식물 병원도 함께 운영된다.

광진구 등 서울 11개 자치구는 MBTI 맞춤형 허브 테라피, 이끼 테라리움 만들기, 자투리 채소청 만들기 등 다양한 즐길 거리를 제공한다.

서울도시농업전문가회 등 도시농업단체는 버섯균사 화분 전시, 약용작물 김밥 만들기 등의 전시·체험 공간을 운영한다.

아울러 행사장에서는 텃밭 정원 공모전 작품과 학생들이 재활용품을 활용해 만든 학교 텃밭 전시 등 여러 부대행사도 함께 열린다.

농협·오늘식물·애슐리 등 민간기업도 참여해 반려 식물 나눔 행사와 가정용 스마트팜 기기 후원, 샐러드·떡볶이 밀키트 체험, 할인 행사 등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한다.


시는 농식품산업 유망 스타트업 기업을 발굴·육성하는 서울먹거리창업센터 홍보관에서 K-디저트 체험과 함께 스테비아 식초, 흑심 에너지스틱 등 농식품 창업가의 제품을 판매한다.

또 스마트팜 농산물을 활용한 샐러드·음료 등을 시식 또는 구매할 수 있는 스마트팜 카페도 운영한다.

행사 개막식은 이날 오후 2시 여의도한강공원 이벤트 광장 메인 무대에서 열린다.

개막식에는 김상한 서울시 행정1부시장을 비롯해 시민과 자치구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해 박람회의 시작을 축하한다.

버스킹, 마술, 국악 등으로 구성된 서울 대표 거리 공연 '구석구석 라이브 공연'과 브라스 밴드 연주 등도 준비됐다.

자세한 행사 내용은 박람회 홈페이지(https://agro-cityseoul.c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타 문의는 박람회 사무국(☎ 02-358-7775)으로 하면 된다.

서울시는 "이번 박람회를 통해 시민이 도시농업에 대해 더 알게 되고 도시농업을 통해 치유와 힐링의 시간을 갖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ysc@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