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시흥시 광역 도로사업 '집중투자'…사업기간 최대 15개월 단축

입력 2024-05-24 10:48

more
시흥시 광역 도로사업 '집중투자'…사업기간 최대 15개월 단축
[국토부 대광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거모지구·은계지구 6개 사업…대광위, 이견조정하고 1천903억 투입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경기 시흥시의 6개 광역교통 구축 사업이 최대 15개월 앞당겨진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대광위)는 24일 시흥시청에서 간담회를 열고 시흥 거모지구(4개)·은계지구(2개) 광역교통 사업에 1천903억원을 투입하는 집중투자 추진 계획을 발표했다.

거모지구는 152만4천㎡(1만687세대) 규모의 중소 공공택지지구로, 현재 부지 조성 중이다. 대광위는 '선(先)교통 후(後)입주'를 위해 국도 39호선 연결도로 신설 등 4개 사업에 집중 투자한다.

시흥시와 안산시를 지나는 국도 39호선 연결도로 신설 사업은 그간 군부대 인접 지역 통과 노선을 둘러싼 이견으로 지연돼 왔으나, 최근 조정안이 제시되며 노선이 확정됐다.
이에 따라 총사업 기간은 15개월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 완공 시점은 오는 2029년이다.
군자로 확장, 죽율로 확장, 봉화로∼군자로 도로 신설 및 확장 사업은 보상과 공사가 동시에 진행된다. 이로써 사업 기간이 12개월 단축, 거모지구 북서 측의 병목 현상이 해소될 것으로 대광위는 기대하고 있다. 이들 사업은 오는 2029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지난 2017년부터 입주를 시작한 201만㎡(1만3천192세대) 규모의 공공택지지구인 인계지구와 관련해서는 유적 발견 등으로 지연돼온 국도 42호선 및 마유로 확장 사업을 신속 추진하기로 했다.

대광위는 조정 작업을 거쳐 대체 노선을 확정했고, 중단됐던 작업을 즉시 재개해 내년 하반기까지 세부설계를 마칠 계획이다.
이번 간담회는 지난 1월 윤석열 대통령 주재 민생토론회에서 발표된 '수도권 집중투자사업' 추진 차원에서 개최됐다.
강희업 대광위원장은 "시흥 지역을 시작으로 나머지 집중투자사업도 조기 완공을 위해 더욱 속도를 높이겠다"라고 밝혔다.

sh@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