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 국도 졸음쉼터서 승용차 화재…1명 숨진 채 발견

입력 2024-02-21 08:33

구미 국도 졸음쉼터서 승용차 화재…1명 숨진 채 발견
[경북소방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구미=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0일 오후 6시 45분쯤 경북 구미시 구포동 국도 33호선 졸음쉼터에 세워진 쏘나타 승용차에서 불이 나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35분 만에 꺼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진화 이후 운전석에서 시신 1구를 발견했다.

이 불로 승용차가 모두 탔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시신 신원과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sds123@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