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2024 상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구본욱 사장, '가치성장률 1위 달성' 등 강조

김소형 기자

입력 2024-01-15 12:59

KB손해보험, 2024 상반기 경영전략회의 개최…구본욱 사장, '가치성장…


KB손해보험이 구본욱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 약 200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를 진행했다.



지난 12일 경기도 수원시 장안구에 위치한 KB손해보험 인재니움 수원(연수원)에서 외부 특강으로 시작된 상반기 경영전략회의는 2023년 경영 성과를 공유하고, 각 부문별 2024년 경영계획과 미래환경 전망, 중장기 전략을 발표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지난 2일 KB손해보험의 새로운 대표이사로 취임한 구본욱 사장은 먼저 신규 선임된 임원 및 부서장 등 경영진들에게 새해 인사와 축하의 말을 전하며, 'KB손해보험만의 색(色)'이라는 주제로 CEO 특강을 진행했다. 이 자리에서 구본욱 사장은 KB손해보험이 그 동안 걸어온 여정과 향후 걸어갈 여정을 '명작(Masterpiece)을 완성하기 위한 과정'에 비유했다.

구본욱 사장은 "KB손해보험은 2015년 KB금융그룹에 편입된 이후 KB금융그룹의 선진화된 제도와 시스템을 도입하며 핵심 계열사로 당당히 자리잡았다"며, "이 과정을 명작의 밑그림을 그리는 작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리고 "지금부터는 KB손해보험만의 최적의 색을 찾고 완벽하게 조합하는 과정이 필요하다"며, "KB손해보험만의 색깔을 입힌 명작을 완성하기 위해 '회사가치성장률1위달성'과 '조직문화 변화 관리의 완벽한 조화'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구 사장은 손해율·유지율과 같은 경영효율지표, 신계약 CSM으로 대표할 수 있는 미래가치지표, 보유고객·우량고객과 같은 고객가치 지표를 모아 '회사가치'로 정하고, '회사가치성장률 1위'를 경영목표로 삼았다.

'회사가치성장률 1위'라는 경영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세부 전략으로 구본욱 사장은 ▲모든 의사결정의 최우선 기준은 고객 ▲본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노력 지속 ▲디지털 퍼스트(Digital First) 선구자 ▲국민, 사회와 함께 발전하는 사회적 책임 기업 추진을 꼽았다.

아울러 세분화된 고객 니즈에 대응하기 위해서 고객의 니즈를 세분화 하고 다양한 고객에게 소구력 있는 상품을 만들고 영업가족이 사용하기 편한 인수 및 청약 시스템을 만드는 등의 전방위적 영업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하며 경영진들에게 본업 핵심 경쟁력 강화를 주문했다.

이와 함께 구본욱 사장은 "앞으로는 단순한 디지털 기술 도입이나 서비스 제공을 넘어, 고객 발굴에서부터 사후 관리에 이르기까지 보험 비즈니스 모델과 프로세스 전반을 디지털화 해 나가는 디지털 퍼스트(Digital First)의 선구자가 되어야 한다"고 말함과 동시에, "'함께 가야 멀리 간다'라는 말처럼 KB손해보험은 기존의 경쟁 방식에서 과감히 벗어나 국민, 그리고사회와함께성장하는 KB손해보험을 만들고 사회적 책임 기업이 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또한 조직문화 변화 관리를 위해 ▲함께 만들고 키워가는 회사 ▲핵심에 집중하는 회사 ▲현장이 존중 받는 회사 ▲직원이 자부심을 느끼는 회사 등 4가지 방향을 제시했다.

구본욱 사장은 "울타리를 뛰어넘는 허심탄회한 소통을 통해 직원들의 의견을 반영하고, 불필요한 절차 및 관행을 개선하고 핵심에 집중하는 회사를 만들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현장을 중심으로 젊은 직원들을 지속 배치해 육성하고, 이를 경험한 직원들이 차세대 리더로 성장할 수 있도록 도와 현장이 존중 받는 회사를 만들 것이며, 직원의 역량개발과 육성에 과감한 투자와 지원을 통해 직원이 자부심을 느끼는 회사를 만들어 가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구본욱 사장은 "KB손해보험만의 차별화된 경쟁력 확보를 위해 모든 임직원들이 각자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해달라"고 당부하며 경영전략회의를 마무리했다. 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