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플러스, 서울시와 손잡고 11~17일 '990원 애호박' 판매

김소형 기자

입력 2024-01-09 14:29

홈플러스, 서울시와 손잡고 11~17일 '990원 애호박' 판매


홈플러스가 서울시와 협력해 오는 11~17일 서울 소재 19개 홈플러스 점포에서 애호박 등 5개 품목 농산물을 최대 반값에 할인 판매한다.



갑진년 새해 맞이 '2024 홈플러스 물가안정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가장 많이 판매되는 채소인 '애호박'을 대표 품목으로 선정하고 마이홈플러스 멤버십 회원 대상으로 50% 할인해 개당 990원에 판매키로 했다. 홈플러스가 애호박 물량 확보 및 할인 행사를 진행하고 서울시가 홈플러스의 애호박 매입 원가 일부 금액을 지원하는 방식이다.

이 밖에도 홈플러스는 물가안정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추가 행사를 기획했다. 동 기간 '브로콜리(2입)', '깐마늘(1kg)'은 각각 3990원, 8990원에 내놓고 '단감(5입)'과 '맛난이 엔비 사과(4-7입)'는 행사카드 결제 시 각각 7990원, 1만5990원에 판다. 프리미엄 품종인 '엔비 사과'를 '맛난이 농산물'로 만나볼 수 있는 기회다.

겉은 못나도 맛은 좋다는 의미를 담은 홈플러스의 '맛난이 농산물'은 모양과 크기가 유통규격에서 등급 외로 분류되지만 신선도와 맛 등 품질에는 이상이 없는 상품이다. 2022년 여름 첫 선을 보인 '맛난이 농산물'은 고물가 시대에 일반 상품 대비 약 2~30%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고 있다.

임경래 홈플러스 신선식품본부장(상무)은 "고물가가 장기화되면서 고객들의 농산물 쇼핑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서울시와 협력해 이번 행사를 마련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고물가 타파를 위한 '2024 홈플러스 물가안정 프로젝트'를 통해 합리적인 가격의 신선식품을 선보이기 위해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