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을버스 강북 05번 노선 연장…도봉구 창3동까지 달린다

입력 2023-12-11 09:56

[도봉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기훈 기자 = 서울 도봉구(구청장 오언석)는 11일부터 마을버스 강북 05번이 창3동까지 연장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구는 신창교와 신화초교·초안아파트 등 2곳의 마을버스 정류소를 신설했다.

연장된 강북 05번을 탑승하면 지하철 4호선 미아사거리역까지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다.

구는 창3동 지역의 교통편의 증진을 위해 강북구 및 운수업체와 강북 05번 연장을 지속해 논의해왔으나, 어린이 안전 문제, 이해관계자 반대 등으로 인해 여러 차례 무산된 바 있다.

하지만 지난해 7월 오언석 구청장 취임 이후 진행된 '창3동 주민과의 대화'에서 지역주민의 요구사항을 적극 수용하면서 해결점을 찾기 시작했다.

구가 서울시와 시내버스, 마을버스 운송업체 간 소통을 도맡아 절충안 마련을 위해 노력한 결과, 연장 운행이 결정됐다고 구는 설명했다.

오 구청장은 "앞으로도 대중교통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ihun@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