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진 시내 장애인 콜택시 24시간 운행 시작…요금 최대 3천200원

입력 2023-12-04 09:44

[당진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당진=연합뉴스) 정윤덕 기자 = 충남 당진시는 교통약자 이동 특별교통수단(장애인 콜택시)이 야간 운행을 본격 시작함에 따라 운행 시간이 24시간으로 확대됐다고 4일 밝혔다.

야간 운행은 승합차 1대가 전담하며, 이용률을 높이기 위해 당진 시내에서만 운행한다.

기본요금은 2㎞까지 1천400원이며, 최대 3천200원이다.

주간 시외 요금은 1㎞당 260원이 적용되고, 병원 도착 후 대기 요금(1시간당 4천원)은 별도 부과된다.

시 관계자는 "교통약자가 더 편하게 이용하는 교통수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cobra@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