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엠트론·마사회, 말산업 맞춤형 자율주행 트랙터 본격 운행

입력 2023-10-26 09:19

[LS엠트론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임기창 기자 = LS그룹의 산업기계·첨단부품 전문기업 LS엠트론은 한국마사회와 협력을 통해 말산업 맞춤형 자율주행 트랙터 '스마트렉'(SmarTrek) 운행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양사는 지난 8월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자율주행 트랙터 기술 고도화 및 말산업 현장에 최적화된 자율주행 트랙터 공동 기술 개발에 협력해 왔다.

대규모 방목 초지에서 자율주행 트랙터가 운전자 조작 없이 ▲ 구간별 자동 속도 조절 ▲ 원터치 자동 경로 생성 ▲ 장애물 인식 및 회피 운행 ▲ 작업기 자동 제어 등을 통해 스스로 초지 관리 업무를 수행하도록 하는 것이 목표다.

한국마사회 제주목장에 입고돼 운행을 시작한 스마트렉 2대는 초지와 주로에서 안정적 주행을 선보였다고 LS엠트론은 전했다. 양사는 제주경마장에서도 자율주행 트랙터를 활용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스마트렉은 2020년부터 공공기관에 공급됐고, 올해부터는 일반 농민에게까지 판매가 확대되는 등 자율작업 트랙터로는 국내 최초로 상용화된 제품이다.

LS엠트론 트랙터사업본부장 이상민 상무는 "한국마사회와 함께 말산업 현장에 특화된 자율주행 트랙터를 추가로 개발하는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자율주행 트랙터가 활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이를 통해 대한민국 첨단 농기계 산업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pulse@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