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지자체에서는]세종중앙공원 장미원, 7가지 주제 장미정원으로 리뉴얼 외

강우진 기자

입력 2023-03-20 11:47

수정 2023-03-22 14:36

◇7가지 주제 장미정원 조감도. 사진제공=세종시

…○세종시는 내달 21일까지 세종중앙공원의 약 8000㎡ 규모의 장미원을 7가지 주제 장미정원으로 새롭게 탈바꿈한다.



시는 오는 5월 개최 예정인 '2023 세종 가든쇼'를 앞두고 개최장소를 조성하기 위해 해당 사업을 추진한다. 장기적으로는 2025 국제정원 도시박람회 준비를 위한 정원 기반 확충 목적도 있다.

앞서 시는 지난 1월부터 지난달까지 '장미원 리뉴얼 공모전'을 진행했다. 이를 토대로 장미원 재구성에 나선다.

선정된 정원작품은 '디어 세종(Dear Sejong)'으로 7가지 테마를 독특한 색감으로 표현한 게 특징이다. 프랑스 파리의 지베르니에 위치한 '모네의 정원'의 색감을 한국 장미와 식물로 담아냈다.

시는 한국의 장미원, 모네의 장미원, 푸르너스(Prunus)숲정원, 로즈 로드, 세종 로드 등 테마로 장미과 자생식물을 혼합 식재해 장미원을 연출할 계획이다.

시는 새단장을 마친 후 식재한 장미의 유지관리 기간을 거쳐 2023 세종 가든쇼 개최일에 시민들에게 장미원을 공개할 계획이다.

송인호 시 정원도시조성추진단장은 "장미 정원을 아름답게 새로 단장해 정원 도시 세종의 위상을 높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강원 동해시가 2023∼2024 한국관광 100선에 선정된 무릉계곡에 등산로를 추가 신설한다.

이를 통해 인근 관광자원과 연계하고, 산악관광을 개발해 무릉권역 관광벨트 구축을 본격화한다는 구상이다.

무릉계곡은 최근 도시 근교 생활권 산행수요가 꾸준히 증가하면서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2020년 베틀바위 전망대 개방, 두타산 협곡 마천루까지 4.7㎞ 전 구간이 개방되면서 전국 등산객들의 관심을 받고 있다.

시는 이들 관광객의 편리한 산행 여건 조성을 위해 17억여원을 들여 무릉계곡 일원 등산로 2개 노선을 신설하고 정비할 계획이다.

올해 두타산성길 기존 등산로 0.8㎞ 구간을 정비하고 용추폭포 등산로 0.2㎞ 구간을, 내년까지 피마름골 일원 등산로 2.66㎞ 구간을 추가로 신설한다.

시는 등산로 신설 시 우려되는 무릉계곡 숲길 내 안전사고와 산림보호구역 훼손을 방지하기 위해 동부지방산림청 등 관계기관 인허가 협의도 진행 중에 있다. 강우진 기자 kwj1222@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