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EPL현장라인업]'손흥민 원톱 출격-히샬리송 부상 아웃' 토트넘, 번리전 선발 발표

이건 기자

입력 2024-05-11 22:01

'손흥민 원톱 출격-히샬리송 부상 아웃' 토트넘, 번리전 선발 발표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토트넘홋스퍼스타디움(영국 런던)=이건 스포츠조선닷컴 기자]손흥민(토트넘)이 번리전 선발로 나선다



토트넘은 11일 오후(현지시각)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번리와 2023~2024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37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경기를 앞두고 토트넘은 선발 라인업을 발표했다.

손흥민은 선발 원톱이었다. 토트넘은 손흥민을 원톱으로 세우고 존슨과 클루셰프스키를 뒤에 배치했다. 매디슨이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로 나선다. 허리에는 파페 사르와 비수마가 선다. 포백은 스킵, 판 더 벤, 로메로, 포로가 구축한다. 비카리오가 골문을 지킨다. 히샬리송은 부상으로 시즌 아웃이다.

토트넘은 현재 5위다. 4위 애스턴빌라와의 승점차는 7점이다. 토트넘은 이번 번리전을 포함해 세 경기를 남겨놓고 있다. 번리와의 홈경기, 맨시티와의 홈경기 그리고 셰필드 유나이티드 원정 경기이다. 애스턴빌라는 2경기를 남겨놓고 있다. 리버풀과의 홈경기 그리고 크리스탈 팰리스 원정 경기이다.

일단 토트넘은 남은 3경기에서 모두 승리해야 한다. 무조건 3연승을 해야 한다. 단 한 경기라도 무승부를 거두면 4위 탈환은 물거품이 된다.

3연승을 거둔 후 애스턴빌라의 2경기 결과를 봐야 한다. 애스턴빌라가 2경기에서 모두 진다면 토트넘이 4위가 될 수 있다. 만약 애스턴빌라가 1무 1패를 거둔다면 골득실을 따져야 한다. 애스턴빌라가 2경기 중에서 1승이라도 챙긴다면 토트넘은 4위를 차지할 수 없다.

토트넘으로서는 쉽지 않은 상황이다. 일단 시작은 번리전이다. 번리를 상대로 승리해야 한다. 다만 번리도 간절하다. 현재 번리는 승점 24로 19위에 머물러 있다. 강등권이다. 토트넘을 상대로 승리해야만 한다. 그리고 노팅엄 포레스트와의 마지막 경기에 모든 것을 쏟아부어야 한다. 만약 토트넘에게 진다면 그대로 강등은 확정된다. 번리도 사력을 다할 것으로 보인다.

손흥민은 원톱으로 출격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를 앞두고 영국 디 애슬레틱은 히샬리송의 시즌 아웃을 보도했다. 쉽지 않을 전망이다. 현재 손흥민은 17골-9도움을 기록하고 있다. 도움 하나만 더 하면 10-10클럽에 가입할 수 있다. 그것보다 토트넘의 4연패도 끊어내야한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