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현장 인터뷰]설기현 감독 "홈에서 준PO하게 돼 만족!"

박찬준 기자

입력 2023-11-26 17:17

설기현 감독 "홈에서 준PO하게 돼 만족!"


[김포=스포츠조선 박찬준 기자]"우리 홈에서 준플레이오프 한다는 점에서 만족스러운 결과다."



설기현 경남FC 감독의 미소였다. 경남이 플레이오프 진출을 확정지었다. 경남은 26일 김포솔터축구장에서 열린 김포FC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3' 39라운드 최종전에서 후반 21분 터진 박민서의 결승골을 앞세워 1대0 승리를 거뒀다. 비기기만 해도 플레이오프행에 갈 수 있었던 경남은 이날 승리로 승점 57로 4위를 확정지었다. 경남은 29일 오후 7시 창원축구센터에서 5위를 결정지은 부천FC와 준플레이오프를 치른다.

경기 후 기자회견에 나선 설 감독은 "중요했고 쉽지 않은 김포 원정에서 승리하게되서 기쁘다. 결과를 못냈으면 플레이오프 못갔는데 최선을 다해서 좋은 결과를 냈다. 4위로 마감하면서 우리 홈에서 준 플레이오프를 치러서 만족한다"고 했다.

이어 "선수들이 자신감을 얻었을 것 같다. 실수를 안할 수는 없다. 실수 하는데 있어서 목적을 가지고 플레이를 하다가 하는 것과 긴장돼서 하는 것은 차이가 있다. 후반 실수를 하더라도 우리가 플레이하는 과정에서 하자고 했는데, 후반 좋아지면서 골도 만들어 냈다. 목적을 가지고 하는 플레이를 하면서 결과도 중요하지만 내용을 가져가야 한다고 했다. 결과 뿐만 아니라 내용까지 있어야 플레이오프, 승강 플레이오프에서 결과를 가져올 수 있다"고 했다.

경남은 부천과 준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설 감독은 "하도 부천이랑 많이 해서 익숙한 부분이 있다. 부천에 약한 부분이 있어서 부담스럽기는 한데 작년에 부천과 경기에서 이겨야 했는데 우리 홈에서 4위로 맞이하기 때문에 쉽지 않은 결과지만 잘 준비해야 할 것 같다"고 했다.

박찬준 기자 vanbasten@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