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쏘니는 F야? "공감 능력 뛰어난 현대적 리더" 토트넘 팬들 열광하는 이유

한동훈 기자

입력 2023-09-19 11:16

수정 2023-09-19 12:06

more
쏘니는 F야? "공감 능력 뛰어난 현대적 리더" 토트넘 팬들 열광하는 이…
AFP연합뉴스

[스포츠조선 한동훈 기자]'너 T야?'



T는 인간 성격 유형을 16가지로 구분하는 MBTI 검사에서 사고(thinking)를 의미한다. 공감 능력이 떨어지는 사람을 향해 농담 삼아 T냐고 묻는 것이 한때 유행했다. 반대로 F 유형은 공감 능력이 뛰어난 부류다. 현지 평가가 정확하다면 손흥민은 F가 아닐까.

토트넘 핫스퍼는 2023~2024시즌을 앞두고 새 감독 엔지 포스테코글루를 선임했다. 소통을 중요하게 여기는 포스테코글루는 주장 선임에 심혈을 기울였다. 그는 기존 주장단을 완전히 물갈이했다. 포스테코글루는 클럽 내에서 평판과 인기가 두루 좋은 손흥민을 점찍었다. 남미 계열을 아우를 크리스티안 로메로와 백인 대표 제임스 매디슨을 부주장으로 뽑았다.

토트넘 팬페이지 '스퍼스웹'은 19일(한국시각) 캡틴 손흥민을 극찬했다. 스퍼스웹은 '가끔 옛날식 선수들은 라커룸에서 특정 선수들과 소통하는 데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있다. 손흥민은 현대 선수들이 선호하는 공감 능력이 뛰어난 리더'라고 높이 평가했다.

사실 손흥민은 토트넘에서 10년 가까이 뛰었지만 부주장을 맡았던 적도 없었다. 파격적인 임명이었지만 손흥민은 매우 능숙하고 자연스럽게 주장 임무를 수행했다. 손흥민은 친형 같은 친근한 리더십으로 선수단을 하나로 묶었다.

스퍼스웹은 '손흥민은 토트넘에서 사실 가장 인기 있는 멤버 중 한 명이었지만 타고난 리더라는 시각은 별로 없었다. 이는 아마도 손흥민이 클럽 리더십에 나서지 않았기 때문일 것이다'라고 풀이했다.

토트넘이 5라운드까지 무패 행진(4승 1무)을 이어가자 손흥민을 필두로 한 토트넘의 '가족 같은 분위기'가 영국에서도 화제다.

손흥민은 자신이 동료들 덕분에 주장직을 잘 해낼 수 있었다며 공을 돌렸다.

그는 풋볼런던과 인터뷰를 통해 "내 주변에는 좋은 선수들과 놀라운 사람들이 있다. 그 덕분에 내 일이 정말 쉬워졌다. 나는 굳이 어려운 방식으로 돌아가고 싶지 않다. 그저 행동으로 좋은 모범이 되고 싶을 뿐이다"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손흥민은 말 뿐이 아니라 솔선수범하는 주장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손흥민은 "나는 늘 말만 하고 말로 이끌어가는 사람은 아니다. 나는 모든 사람에게 본보기가 되려고 노력한다. 지금 토트넘과 같은 동료들이 있다면 내가 할 일은 정말 정말 쉬워진다"라며 고마운 감정을 적극적으로 표현했다.

한동훈 기자 dhhan@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