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김대호 "14년 차 차장 연봉 1억 정도...물가 올라 좀 부족해" ('덜 지니어스2') [종합]

정안지 기자

입력 2024-05-30 07:50

more
김대호 "14년 차 차장 연봉 1억 정도...물가 올라 좀 부족해" ('…


[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MBC 김대호 아나운서가 억대 연봉을 받는다고 솔직하게 밝혔다.



29일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와플'에는 "[아나운서 더비] '신입사원' 이후 13년 만의 재결합 | 덜 지니어스2 EP.5"라며 영상이 게재됐다.

이날 JTBC 대표 강지영 아나운서와 MBC 대표 김대호 아나운서가 출연해 각각 회사를 대표해 치열하게 토론을 나눴다.

그때 장성규는 "가장 중요한 게 연봉이다"며 연봉에 대해 물었다. 이에 먼저 김대호는 "아나운서들은 사실 호봉으로 월급을 받는다. 나는 14년차로, 차장 연봉을 받는다. 한 1억 정도?"라고 솔직하게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를 들은 강지영은 "사실 연봉 말고도 아나운서라 하면 무형적 가치를..."이라며 목이 메었고, 장성규는 "1억에 깜짝 놀라신 것 같다"며 장난을 쳤다.

그러자 강지영은 "아니다. 무형적 가치를 얻는 거 아니냐. 어떻게 돈으로 그걸 다 환산하겠냐"고 하자, 김대호는 "환산을 해야 한다. 직장인인데, 누군 흙파서"라며 갑자기 목소리를 높여 웃음을 안겼다.

결국 강지영은 "그냥 MBC가 더 많이 받는다"고 했고, 장성규는 김대호에게 "이겼다"고 했다. 이에 김대호는 "그래도 요즘 물가가 많이 올라서 좀 부족하다"며 강지영을 놀렸다. 그러자 강지영은 "지금 많은 분들이 보고 계신데, 보고 계신 시청자분들께 '1억이 부족하다?'"라며 "난 여러분만 보고 방송한다. 억대 연봉 필요하지 않다"고 했다.

김대호는 "제 말 뜻은..."이라며 당황한 뒤, "나는 과소비해서 좀 부족하다. 내가 과소비를 좀 많이 한다"며 이성의 끈을 놓아버려 웃음을 안겼다. 그러나 이내 김대호는 "죄송하다"고 사과, 강지영은 "아직은 그 정도가 아니라서 좀 더 아껴 쓰겠다"고 했다.

anjee85@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