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결국 '음주 뺑소니' 인정한 김호중, 수백억 환불 후폭풍은 지금부터 [SC이슈]

이지현 기자

입력 2024-05-20 07:30

more
결국 '음주 뺑소니' 인정한 김호중, 수백억 환불 후폭풍은 지금부터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김호중이 결국 사고 열흘 만에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한 가운데, 그에게 닥칠 후폭풍이 거셀 전망이다.



20일 온라인 커뮤니티 등에서는 공연 티켓 환불 및 보상을 요구하는 집단 민사 소송의 움직임이 일고 있다. 김호중은 사건 후인 지난 18~19일 창원 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콘서트를 강행한 것. 이들은 "김호중이 음주 운전 사실을 인정함에 따라 공연의 질과 가수 이미지가 실추됐고, 티켓 구매자들의 기대를 저버렸다"라며 집단 소송 움직임을 독려하는 분위기다.

뿐만 아니라 오는 23∼24일 서울 올림픽공원 케이스포돔에서 열리는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클래식: 김호중&프리마돈나' 의 출연도 무산됐다. 앞서 주최사인 KBS 측은 김호중의 ?R소니 혐의 및 음주 운전에 대한 의혹이 불거지자 출연자 교체를 요구한 상황. 해당 콘서트 티켓의 가격은 15만원부터 23만원까지인데, 양일 2만 석이 매진됐다.

하지만 공연이 일주일도 채 남지 않은 상황에서 대체자를 찾기 어려운데다, 공연 티켓 구매자 상당수가 김호중 팬이라 공연 자체가 취소될 확률이 높은 상황이다. 이에 티켓 환불은 물론 주최 측에 보상해야 할 액수가 상당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밖에도 예정된 각종 행사 출연료 위양금과 광고 출연료 위약금 등 한 순간의 잘못된 선택으로 김호중과 소속사가 받을 후폭풍은 엄청날 것으로 보인다.

김호중은 19일 소속사 생각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저는 음주운전을 했다"며 "크게 후회하고 반성하고 있다.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음주 사실을 인정했다. 이어 "저의 한순간의 잘못된 판단이 많은 분들에게 상처와 실망감을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을 전해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또한 공식 팬카페에도 사과문을 게재한 김호중은 "진심으로 이번 일에 대하여 우리 아리스 식구들의 자존심에 큰 상처를 드려 죄송하다"며 "술을 한 잔이라도 입에 대면 핸들을 잡으면 안 된다라는 것을 너무나도 잘 알고 있다. 저의 어리석은 판단으로 인하여 이렇게 많은 식구들이 아파한다는 걸 꼭 굳이 직접 겪지 않아도 알아야 어른의 모습인데 참으로 어리석은 저의 모습이 너무나도 싫다"고 토로했다.

"죄지은 사람이 말이 길면 뭐하겠냐"는 김호중은 "조사가 끝나고 모든 결과가 나오면 이곳 집으로 돌아오겠다. 진심으로 죄송하고 반성하고 또 반성하겠다. 우리 식구들의 꿈을 저버리지 않으려면 열심히 사는 것밖에 없을 것 같다"고 거듭 사과했다.

앞서 김호중은 지난 9일 오후 11시 40분쯤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한 도로에서 마주 오던 택시와 부딪힌 뒤 아무런 조치 없이 현장을 떠난 혐의(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를 받고 있다. 사고 발생 3시간 뒤에 매니저는 김호중이 사고 당시에 착용하던 옷을 입고 경찰에 대리 출석했지만, 경찰 조사 결과 운전자는 김호중이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김호중은 사고 17시간 뒤인 다음날 오후 4시 30분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았다.

하지만 김호중 소속사 대표는 "김호중은 고양 콘서트를 앞두고 있어 음주는 절대 하지 않았다"고 음주 사실에 대해서는 절대 부인했으며, "사고 당시 공황이 심하게 오면서 잘못된 판단을 한듯하다"며 "자수한 것으로 알려진 매니저에게 김호중의 옷을 꼭 뺏어서 바꿔입고 대신 일 처리를 해달라고 소속사 대표인 내가 부탁했다. 이 모든 게 내가 김호중의 대표로서 친척 형으로서 김호중을 과잉보호하려다 생긴 일"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김호중과 소속사의 주장과는 달리 현장을 촬영한 CCTV들이 쏟아져 나왔고, 당일 김호중이 다녀간 유흥주점이 일명 '텐프로'라고 불리는 회원제 '룸싸롱'이었다는 사실까지 알려졌다. 이에 서울 강남경찰서는 김호중과 소속사 대표의 주거지, 소속사 사무실 그리고 그가 다녀간 유흥업소까지 압수수색을 벌였다. 결국 김호중은 사건 발생 열흘 만에 음주운전 사실을 인정하고 고개를 숙였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