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기 정숙 "내 엉덩이는 38인치"…영수에 TMI 폭발 ('나는 솔로')

이게은 기자

입력 2024-05-15 22:48

수정 2024-05-16 00:20

more
20기 정숙 "내 엉덩이는 38인치"…영수에 TMI 폭발 ('나는 솔로'…


[스포츠조선닷컴 이게은기자] '나는 솔로' 20기 정숙이 영수에게 TMI(너무 과한 정보·Too Much Information)를 전해 영수가 당황했다.



15일 방송된 SBS 플러스, ENA 리얼 데이팅 프로그램 '나는 솔로'에서는 20기 남녀의 대혼돈 로맨스가 공개됐다.

고독정식을 먹었던 정숙은 멤버들에게 "데이트 안 한 사람끼리 앉자"라고 제안했다. 나아가 "남자들이 2순위 여자 옆에 앉기! 내가 남 PD야"라며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기도. 하지만 영식이 반대하며 이는 무산됐고 숫자를 추첨해 무작위로 앉기로 했다.

영철은 정숙이 자신에게 말을 걸어오자 "영수에게 단아한 스타일로 다가가보라"라며 시선을 돌리게 만들었다. 정숙은 사실 자신은 영호에게 관심이 있다고 밝혔고, 영철은 영호와 순자가 잘 돼가고 있다고 귀띔했다. 정숙은 "더 취해야 될 것 같다"라며 복잡한 마음을 내비쳤다.

정숙은 먼저 영수와 데이트를 하는 시간을 가졌다. 영수는 정숙이 "운동 하시냐. 저는 스쿼트를 하루에 50개씩 한다"라고 하자 "너무 마르신 것 같다"라고 말했다. 정숙은 "저 안 말랐는데! 저 엉덩이 38인치다"라고 답했고 영수는 "TMI다. 당황스럽다"라며 웃음을 터트렸다.

하지만 정숙은 영수와 대화 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영수님에게 섹스 어필이 느껴지지 않는다. 남자로 안 보인다. 남자로 보이는 분은 영호님 밖에 없다"라며 영호에게 직진했다.

joyjoy90@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