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뉴진스님 "행사비? 얼만지 몰라…관리는 쌍둥이 동생 윤성호가"(컬투쇼)[종합]

김준석 기자

입력 2024-05-15 15:54

뉴진스님 "행사비? 얼만지 몰라…관리는 쌍둥이 동생 윤성호가"(컬투쇼)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뉴진스님이 행사비를 언급했다.



15일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 코너 '긴급 초대석'에는 뉴진스님 윤성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뉴진스님은 "새로울 뉴에 나아갈 진, 새롭게 나아가자의 뉴진스님이다"이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뉴진스님은 "윤성호가 교회에 다닌다는데 사실이냐"라는 물음에 "아니다. 쌍둥이 동생 윤성호는 불교홍보대사다"라고 화들짝 놀라는 모습을 보였다.

또 행사비 관련 질문에는 "전 잘 모른다. 쌍둥이 동생 윤성호가 관리한다. 윤성호가 욕심이 많다. 전 전혀 모르고 윤성호가 안다. 전 본인이 하고 싶은대로 하라고 냅둔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최근 바쁘다는 뉴진스님은 "제주도에서 행사를 하다가 근육 파열이 왔다. 많은 중생이 즐거워 하고 기뻐한다면 제 몸이 부서진들 상관 없다. 어제는 대구에 있는 향락에 빠진 클럽에서 노는 어린 중생을 구하러 다녀왔다"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narusi@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