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우, 과다 협찬 논란 사과 "하고싶은 걸 찍으려면 어쩔 수 없어" ('장금 이장우')[종합]

정유나 기자

입력 2024-02-28 22:21

수정 2024-02-28 22:26

more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배우 이장우가 유튜브 채널의 과다 협찬 논란에 대해 해명했다.



28일 이장우의 유튜브 채널 '장금 이장우'에는 새로운 영상이 공개됐다.

영상을 시작하자마자 이장우는 구독자들에게 "오늘도 협찬을 받아왔다. 죄송합니다"라며 사과했다.

이장우는 "왜 이렇게 '협찬만 받아오냐' '협찬품만 광고하냐'고 지적하시는 분들이 많다. 그런데 제가 하고 싶었던 것들이 사실 많다. 유튜브로 해외 촬영도 가고 싶고 (음식)고수 분들 만나서 촬영도 하고 싶은데, 그런걸 하려면 이걸 해야하더라"고 현 상황을 솔직하게 설명했다.

이어 이장우는 "하지만 제가 여러분들에게 말씀 드렸 듯이 아무거나 협찬을 하는 건 아니다. 제가 직접 먹어보고 선별해서 한다. 믿고 한번 봐달라"고 부탁했다.

이후 매운 만두 조리를 하던 이장우는 "행복은 스스로가 정하는거다. 내가 행복하고자 마음 먹으면 행복한거다"라며 "다이어트를 하고 있기 때문인지 전 요즘 불행하다. 다이어트하지 마시라"고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장우는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방송인 전현무, 박나래와 유쾌한 '먹방'을 선보이며 '팜유라인'을 형성하고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