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논란의 신메뉴 해명 "나라고 성공만 하겠냐, 직원들에 죄송"

이우주 기자

입력 2024-02-26 19:44

more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외식사업가 백종원이 자신이 개발한 신메뉴 논란에 직접 입을 열었다.



26일 백종원의 유튜브 채널에서는 '대파와 감자..논란의 그 메뉴! 해명하겠습니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최근 백종원의 프랜차이즈 카페에서는 '대파크림감자라떼'라는 신메뉴로 온라인을 뒤집었다. 호불호가 강하게 갈리는 후기를 백종원도 접했고, 이에 대해 직접 해명을 했다.

백종원은 "많은 항의가 들어와서 알바생들이 힘들다더라. 알바생 분들 제가 개발한 거다. 제가 잘못한 거다. 백종원이라고 성공만 하겠냐. 사실 맛있다"며 "식사 대용으로 만든 건데 너무 저항이 세다. 해명을 해야 할 거 같다"고 밝혔다.

백종원은 "내가 테스트할 때 아이스는 하지 말자 했다. 이상하다고. 내가 컨펌을 했다. 죄송하다"고 토로하며 매장으로 갔다.

백종원은 직원에게 "대파크림감자라떼 있냐. 그거 때문에 욕 많이 먹는다면서요"라고 넌지시 물었다. 하지만 직원은 부정하지 않았고 백종원은 "맞아요? 아니라고 하는 거 보니까 맞나 보다"라고 놀랐다.

직접 대파크림감자라떼를 사와 먹어본 백종원. 백종원은 "괜찮은데 왜 그러지? 선입견을 가져서 그렇다. 이름애 대파가 들어가서 그런 거 같다. 대파를 뺐어야 했다"고 억울해했다. 백종원은 "내가 사장이라서, 내가 컨펌해서 억지로 맛있다는 거 아니다. 나도 맛 없는 건 맛없다 한다"며 "사실 이게 반응이 괜찮을 줄 알고 컨펌했는데 반응이 안 좋아서 단종될 수도 있다. 혹시 모른다. 방송 보시고 드셔보시고 좋다는 반응이 많으면 내년에도 감자 농가, 대파 농가를 위해서 또 한 번 출시해서 또 한 번 욕먹으면 된다"고 내심 기대했다.

wjlee@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