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세 신인’ TWS, 지상파 음악방송도 정복…데뷔 한 달 만에 ‘뮤직뱅크’ 1위

조민정 기자

입력 2024-02-24 14:29

‘대세 신인’ TWS, 지상파 음악방송도 정복…데뷔 한 달 만에 ‘뮤직뱅…
사진제공=플레디스

[스포츠조선 조민정 기자] 그룹 TWS(투어스)가 데뷔 한 달 만에 지상파 음악방송 정상을 밟으며 '대세 신인'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TWS(신유·도훈·영재·한진·지훈·경민)는 2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 미니 1집 'Sparkling Blue'의 타이틀곡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로 1위를 차지했다. 첫 지상파 트로피를 거머쥔 TWS는 이로써 '쇼! 챔피언'(2주 연속 1위), '더쇼'에 이어 음악방송 4관왕에 올랐다.

TWS는 이날 '뮤직뱅크'에서 1위를 차지한 뒤 "항상 많이 부족하고 서툰데 많은 것을 지원해 주시는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식구들에게 감사하다. 힘이 돼 주는 멤버들에게도 감사하다"라며 "그리고 무엇을 하든 저희를 믿고 응원해 주시는 팬분들. TWS가 여러분 인생에 들어갈 수 있는 자리를 내어 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더 열심히 해서 행복을 드리는 팀이 되겠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첫 만남은 계획대로 되지 않아'는 첫 만남의 설렘 속에서 마주한 막연함을, 앞으로 함께할 빛나는 나날들에 대한 기대로 극복하는 이야기를 담은 곡으로, 밝고 청량한 에너지와 귀에 쏙쏙 박히는 친근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이 곡은 음악방송 4관왕뿐 아니라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으며 멜론, 바이브, 벅스, 스포티파이 한국, 애플뮤직 한국, 지니뮤직, 플로 등 대다수의 음원 사이트 일간 차트 '톱 10'에 올랐다.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