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니, '핑계고' 첫 출연 "3번 나오고 싶다"…든든한 '유라인' 합류 [공식]

이지현 기자

입력 2024-02-23 23:26

more
제니, '핑계고' 첫 출연 "3번 나오고 싶다"…든든한 '유라인' 합류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가수 제니가 '핑계고' 출연에 욕심을 드러냈다.



최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아떤동생들'이라는 제목으로 오는 3월 1일 공개되는 '핑계고'의 다음 게스트가 공개됐다.

영상에서 '핑계고' 다음 손님 정보로 '식구 같은 동생들'이라고 소개했다. 유재석과 양세찬에 이어 '핑계고'에 다수 출연한 바 있는 오나라와 차태현도 함께 했다.

그런 가운데, 얼굴이 공개되지 않은 게스트는 제니와 이정하다. 제니는 '핑계고' 쿠폰북을 보며 "세 번 나오면 이거 줘요? 저도 세 번 초대해 주세요"라며 출연 의지를 드러냈다.

또한 "제가 양식을 잘 안 먹어서 막 그리고 한국에서 맛있는 거 먹으러 가는 거 좋아해가지고"라는 제니는 "아유 비밀이에요. 이거 말하면 또 제가 못 다니잖아요"라고 맛집 공유를 거부해 웃음을 안겼다.

그런가 하면, 이정하는 "뭐하고 왔냐"는 유재석의 질문에 "자다 일어나서 숍 갔다왔다"고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이에 유재석은 드라마 '무빙'의 봉석이 그 자체라며 웃었다.

이정하는 "전교 1등 한 적이 있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런데 '한국' 들어간 것만"이라고 이야기한 그는 "국영수는 잘 못한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또한 오나라는 마지막으로 '뚜두뚜두'라며 블랙핑크의 춤을 춰 제니를 짐작케 했다.

한편 유재석과 양세찬, 차태현, 오나라, 제니, 이정하는 23일 첫 방송된 tvN '아파트404'에서 함께 활약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