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 '국민참여재판' 출연 장사의 신 은현장, 논란 일자 완벽 편집

조민정 기자

입력 2024-02-23 15:22

more
사진 출처=장사의 신 은현장 개인채널 캡처

[스포츠조선 조민정 기자] '장사의 신' 은현장이 '국민참견재판'에서 완벽히 편집됐다.



22일 첫 방송된 SBS 파일럿 예능 '국민 참견 재판' 1회에서는 스페셜 배심원으로 출연한 '장사의 신' 은현장이 대거 편집당했다.

이날 국민 대표 배심원을 맡은 서장훈, 한혜진, 이상윤, 타일러 라쉬에 이어 두 스페셜 배심원으로 '장사의 신' 은현장과 안무가 하리무가 등장했다.

'MZ 대표'라고 소개된 하리무는 등장부터 남다르다고 주목받은 것은 물론 "안녕하세요. 저는 MZ 대표 6번 배심원 하리무입니다"라고 직접 밝히며 정식 인사를 했지만, 은현장은 '자영업자 대표'라는 자막 소개로 그쳤다. 이후로도 은현장은 전체 화면에서만 함께 잡힐 뿐 멘트는 전부 편집됐다.

은현장은 구독자 약 120만명을 보유한 유명 크리에이터다. 사정이 어려운 자영업자들에게 무료 컨설팅을 해 주며 유명세를 타 여러 방송에도 출연한 바 있다.

그러나 지난해 주가 조작 혐의 등 여러 의혹을 받으면서 논란에 휩싸였다.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