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오컬트 "제대로 '파'며들었다" 영화 '파묘', 개봉 첫날 33만 관객 동원

조민정 기자

입력 2024-02-23 10:04

more
K-오컬트 "제대로 '파'며들었다" 영화 '파묘', 개봉 첫날 33만 관…
영화 '파묘' 언론시사회가 20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에서 열렸다.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과 장재현 감독이 군입대로 불참한 이도현의 등신대와 함께 포즈 취하고 있다. 정재근 기자 cjg@sportschosun.com/2024.2.20/

[스포츠조선 조민정 기자] 영화 '파묘'가 개봉 첫날부터 33만 관객을 동원하며 제대로 '파묘'들었다.



영화 '파묘'는 거액의 돈을 받고 수상한 묘를 이장한 풍수사와 장의사, 무속인들에게 벌어지는 기이한 사건을 담은 오컬트 미스터리다. 최민식, 김고은, 유해진, 이도현이 출연하고 '사바하' '검은 사제들'의 장재현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파묘'는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상망 기준 개봉 첫날 33만189명(누적 관객수 33만6200명)을 동원해 2024년 개봉작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경신, K-오컬트 장르 새 지평을 열었다.

'파묘' 팀은 오는 주말 서울 무대인사 및 배우 김고은의 커피차 이벤트를 진행한다. 주말을 맞아 영화관을 찾는 관객들을 대상으로 주목도에 한층 더 불을 지필 예정. 오컬트 미스터리 영화 '파묘'가 계속해서 관객들의 열화와 같은 관심을 받게 될 지 주목된다.

'파묘'는 전국 극장에서 절찬리에 상영되고 있다.조민정 기자 mj.cho@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