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앤리치' 뱀뱀, 이상민에 명품옷 선물 "백화점 VVIP, 20%할인 된다" ('미우새')[SC리뷰]

이지현 기자

입력 2024-02-19 08:50

more
'영앤리치' 뱀뱀, 이상민에 명품옷 선물 "백화점 VVIP, 20%할인 …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영앤리치' 뱀뱀의 럭셔리 하우스가 공개됐다.



18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뱀뱀의 집이 공개됐다.

이날 이상민과 김희철은 뱀뱀의 집을 찾았다. 태국에서 온 아이돌 스타 갓세븐의 뱀뱀은 이미 연예계 대표 연앤리치 스타였다. 뱀뱀은 19살에 태국 대저택을 구매하고 지인에게 고가의 시계를 선물하는 등 '태국 프린스'로 불린다. 이에 서장훈은 "태국에서 어마어마한 인기가 있다더라. 가는 곳마다 뱀뱀 사진이 걸려있고 태국 왕족 전용 통로까지 허락받고 사용했다더라"고 덧붙였다.

뱀뱀은 자신의 집을 방문한 두 사람을 반갑게 맞이하며 "손님맞이로 작은 선물을 준비했다"며 데킬라 병을 건냈다. 특히 뱀뱀은 "테킬라다. 병에 형 이름을 새겼다"라고 말해 감동을 안겼다.

뱀뱀의 집은 넓은 복도에 높은 층고, 깔끔한 수납으로 감탄을 자아냈다. 뱀뱀은 집 안의 가구 대부분이 주문제작품이라고 밝혔다, 벽난로 불처럼 보이는 것은 '벽난로 가습기'였으며, 카페트도 1000만원 상당이라고 밝히기도.

그런가 하면, 이상민은 뱀뱀의 고급시계에 눈길을 보냈다. 억대의 A사 명품시계였다. 이상민은 "이 시계 우리나라에서도 살 수 없어, 아마 3억 정도 할 것"이라며 "커스텀까지 해서 금액이 더 나갈 것이다. 시계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이런 것에 로망이 있다"고 말했다.

이에 김희철은 "뱀뱀 정도면 백화점 DC도 되냐"라고 물었고, 뱀뱀은 "VVIP다. 할인도 있다. 모든 브랜드 20% 할인된다"라고 밝혔다.

또한 명품관을 방불케 하는 뱀뱀의 옷장에 감탄하자, 그는 "힘든 시간 잘 견뎠으니까 축하하는 의미"라며 옷장에서 약 200만원대 G사 니트를 꺼내 이상민에게 선물했다. 이는 BTS뷔도 화보에서 입었던 옷이다. "제가 다른 브랜드 모델이라 못 입는다"라 했고 이상민은 "진짜 받아도 되는 거야?'라면서 냉큼 입었다.

뱀뱀은 "항상 손님이 오면 대접하는 요리가 있다"라며 태국에서 직접 공수해온 어머니 요리를 해주겠다며 들고 나왔다. 정체는 바로 태국 현지 밀웜과 어머님이 만드신 귀뚜라미 튀김. 머뭇거리다 맛을 본 이상민은 "약간 내가 뱀뱀하고 맞나봐"라며 귀뚜라미로 친한척을 했다. 김희철도 귀뚜라미에 도전한 후 "어머니 사랑합니다"라며 애교를 부렸다.

한편 뱀뱀의 어머니는 '태국의 백종원'이라고 불릴 정도로 대단한 요리 실력을 자랑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태국에서 프랜차이즈 한식당을 운영했으며, 현재는 매각했다. 뱀뱀은 "처음에는 1호점으로 시작했는데 다른 분이 프랜차이즈로 사서 현재는 (지점이) 50개 정도 된다"고 밝힌 바 있다.

olzllovel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