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도 눈물도 없이' 하연주X신하랑, 유산 계획으로 이소연 물 먹일 작전 돌입

박아람 기자

입력 2024-02-15 18:57

'피도 눈물도 없이' 하연주X신하랑, 유산 계획으로 이소연 물 먹일 작전…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피도 눈물도 없이'의 이소연과 하연주가 웃으며 마주한다.



오늘(15일) 저녁 7시 50분에 방송되는 KBS 2TV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 (연출 김신일, 최정은 / 극본 김경희 / 제작 몬스터유니온) 18회에서는 항상 서로를 향해 도발하며 팽팽한 신경전을 펼쳤던 이혜원(이소연 분)과 배도은(하연주 분)이 다정한 모습으로 식사를 한다.

앞선 17회 방송에서는 시어머니 오수향(양혜진 분)의 미투 사건을 파헤치던 혜원이 임단웅(이창욱 분) 작가와 친분 있던 마진기(김정운 분) 작가에게서 단웅의 메일 비밀번호를 알아냈다. 메일함에는 남들이 잘 모르는 여행지인 모리셔스행 비행기 티켓이 발견됐고, 혜원은 자신의 신혼여행지였던 모리셔스행 티켓에 의문을 품으며 찝찝한 마음을 드러냈다.

오늘 공개된 스틸 속 혜원과 도은은 웃는 얼굴로 서로를 마주하고 있다. 서로에게 살벌한 경고를 하는 등 좋지 않은 모습만 보여줬던 혜원과 도은이었지만 오늘만큼은 웃는 얼굴로 마주하고 있어 그 이유가 주목된다. 혜원은 도은에게 먼저 만남을 요구하고 그동안의 일을 사과한다. 그런 와중 혜원은 도은에 관한 충격적 사실을 알아내게 된다. 과연 혜원은 도은이 꾸민 일들을 알고 반격을 꾀할 수 있을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한편 와인을 마시며 행복한 시간을 보내고 있는 도은과 그녀가 맡긴 일을 수행하는 전경자(신하랑 분)의 모습 또한 시선을 모은다. 도은은 무슨 일을 벌일 때마다 경자를 만나는데, 이번에도 어김없이 그녀는 경자와 함께 혜원을 물 먹일 작전을 세운다. 이들은 혜원 때문에 유산했다는 시나리오를 계획하게 되는데 그 파장이 어떤 결과를 불러올지 궁금증이 치솟는다.

'피도 눈물도 없이' 제작진은 "18회 방송에서 혜원은 도은에게 당하고만 있지 않고 수향의 미투 사건을 계획한 범인이 도은이란 걸 밝히려고 애를 쓴다"면서 "도은 또한 혜원을 YJ 가에서 몰아낼 계획을 세운다. 두 자매를 둘러싸고 벌어지는 치열한 이야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KBS 2TV 일일드라마 '피도 눈물도 없이' 18회는 오늘 15일(목) 저녁 7시 50분 방송된다. tokki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