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관내 유치원·어린이집 '찾아가는 감염병 예방 인형극' 진행

입력 2024-02-13 09:35

서초구, 관내 유치원·어린이집 '찾아가는 감염병 예방 인형극' 진행





서울 서초구(구청장 전성수)는 오는 3월부터 관내 어린이집·유치원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감염병 예방 인형극'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감염병 예방교육'은 코로나19 상황에서 가장 확진 비율이 높았던 10세 미만의 아이들을 위해 2023년부터 시작됐으며, 작년에 참여한 유치원·어린이집 대상 만족도 조사에서 인형극 재참여 의향 100%를 기록하는 등 폭발적인 반응을 얻은 프로그램이다.


또, 일교차가 큰 봄철 환절기가 다가오며 세균이 빠르게 증식하고 감염병에 노출될 위험도 높아지기에, 재미있는 인형극을 통해 감염병 예방 방법을 자연스럽게 교육할 예정이다.


올해는 작년 43개소보다 20% 증가한 54개소가 신청서를 제출했고, 그중 36곳을 선정해 3월부터 6월까지 4개월간 감염병 예방 인형극을 진행한다.


인형극에는 다양한 인형들이 등장해 외출 후 손씻기, 기침예절 등 개인위생 수칙과 건강한 신체활동, 편식없는 건강한 식생활 등 면역력 강화를 통한 감염병 예방을 알려주는 교육으로 구성했다.


특히 3월은 영유아기 어린이들의 기초 생활습관이 형성되는 시기로, 인형극을 통해 올바른 손씻기 등을 쉽고 재미있게 배움으로써, 성인이 돼서도 건강한 생활습관을 실천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작년에 참여한 한 어린이집 관계자는 "인형극을 통한 예방 교육이라 아이들이 재미있게 학습하게 돼 좋았고, 직접 어린이집을 찾아와주니 더 좋았다"며 높은 만족도을 나타냈다.


전성수 서초구청장은 "미래를 책임질 소중한 아이들의 건강을 위해 이번 인형극을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감염병 예방과 관련해 다양한 교육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편집자주 : 이 보도자료는 연합뉴스 기사가 아니며 고객들의 편의를 위해 연합뉴스가 원문 그대로 서비스하는 것입니다. 연합뉴스 편집방향과는 무관함을 주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