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명길X권율, 알고 보니 이모·조카 사이…설맞이 가족 모임 '훈훈'

이우주 기자

입력 2024-02-12 08:34

최명길X권율, 알고 보니 이모·조카 사이…설맞이 가족 모임 '훈훈'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이모 조카 사이인 배우 최명길과 권율이 설을 맞아 가족 모임에서 만났다



최명길은 11일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가족 모임"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배우 권율과 어깨동무를 하고 있는 최명길의 모습이 담겼다. 최명길과 권율은 이모 조카 사이.

권율은 데뷔 후 8년간 최명길이 이모라는 사실을 밝히지 않았다. 그 이유에 대해 권율은 "배우로가는 길에 이모 같은 분이 계시는 건 좋지만 누를 끼칠 수도 있는 부분"이라며 "내가 배우가 되는 데 가장 큰 영향력은 이모였던 것 같다. 거기에서 받을 걸 다 받았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최명길에게 직접적인 도움도 청한 적 없다는 권율은 "지금은 지름길같지만 언젠가는 돌아가는 길이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밝혔다.

권율이 조카인 것이 알려진 후 최명길은 "배우로서의 자세에 대해 많이 얘기를 한다. 알아서 잘하니까 얘기는 잘 안 한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wjlee@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