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도연·양세찬 비밀열애? 최성민 불륜?..제주도 여행 사진이 왜?

박아람 기자

입력 2024-01-02 16:39

more
장도연·양세찬 비밀열애? 최성민 불륜?..제주도 여행 사진이 왜?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코미디언 최성민이 장도연, 양세찬과의 여행을 공개 못한 이유를 밝혔다.



지난 1일 최성민은 "세찬이가 도연이 유튜브 '쌀롱드립'에서 얘기했던 제주도 여행사진"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이어 그는 "우여곡절 많았던 21년 제주도 여행사진을 24년 1월1일에 올릴 줄이야... 제주도 여행 타임라인. 코빅 코너 끝나고 세찬이 하차한다고 해서 추억 남기러 감. 갑자기 출발 전부터 열애설 걱정한 양세찬 장도연. 그렇게 둘 사이 의심. 추억 남기자며 사진 많이 찍었는데 나중에 보니까 신혼여행 사진 같다고 둘이 열애설 걱정함"이라며 그동안 여행 사진을 공개하지 못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면서 최성민은 "사진 보니까 내가 더 이상함. 그럼 나는 불륜이잖아?? 서로 쫄아서 사진 못 올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지금 생각해보니 이런 게 꼴값임.."이라고 속마음을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양세찬은 지난달 26일 장도연이 진행하는 유튜브채널 'TEO 테오'의 예능 '살롱드립2'에 출연해 "누나와 제주도 1박2일 여행을 갔다. 2021년에 코너 끝나고 '코미디빅리그' 팀이었던 성민이 형, 민진 작가와 총 네 명이 여행을 갔다. 그런데 그 팀 안에서도 의심을 했다더라. 성민 형과 민진 작가는 우리 둘이 비밀 연애를 한 줄 알고 제주도를 같이 따라간 거라고 하더라. 혹시나 열애설 날까봐 비행기 자리도 따로 앉고 누나랑 나랑 벙거지 모자도 쓰고 그랬다. 우리들의 추억인데 사진을 SNS 등에 공개를 못하겠더라. 뭔가 이상해서 못 올렸다. 제주도, 1박2일 이런 게 너무 신혼여행 같았다. 4명이서 같이 말 타고 찍은 사진을 보니 분위기가 아무래도 이상했다. 성민이 형은 불륜 같고 그랬다. 우유 목장 가서 사진도 찍었는데 전형적인 신혼여행 사진 같았다"라고 제주도 여행 에피소드를 전해 화제를 모았다. tokki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




Copyright sports.chosun.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