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엽, 장도연·양세찬 열애 폭로? “전 연인 재회는 그쪽이 선구자” (살롱드립2)

박아람 기자

입력 2023-12-20 11:16

수정 2023-12-20 11:16

신동엽, 장도연·양세찬 열애 폭로? “전 연인 재회는 그쪽이 선구자” (…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코미디언 장도연이 신동엽의 모함에 질색했다.



지난 19일 유튜브채널 'TEO 테오'의 웹예는 '살롱드립2'에는 '나 짠한형인데 살롱드립 개추 눌렀다'라는 제목의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에서 장도연은 신동엽을 반기며 "제가 선배님의 '짠한형'에 출연해서 '제 채널에도 나와 주셨으면 좋겠다'고 했는데 흔쾌히 나와주셨다"고 고마움을 표했다. 신동엽은 "아니 그런데 방소과 다르더라. 나도 유튜브 시작한지 얼마 안 되지 않았냐. 도연이가 나와 주니까 그게 그렇게 고맙더라. 어떤 마음인지 조금 알 것 같다. 나보다 (유튜브) 선배니까"라고 속마음을 이야기했다.

신동엽이 "다음 주에는 모델 홍진경 채널에도 출연한다"고 말하자 장도연은 "선배님은 진짜 다 갚으신다"고 놀라움을 드러냈다.

신동엽은 "제작진에게도 말했다. 개인적으로 유튜브하는 친구들은 이제 초대하지 말라고 했다"고 농담하면서도 "너무 사랑하는 동생들이니까 유튜브 안했더라도 도연이랑 진경이가 초대하면 나는 무조건 나갔다"라고 말했다.

이에 장도연은 "만약에 동시에 초대하면요?"라고 물었고 신동엽은 "무조건 더 키 큰 사람이다"라고 답했다.

그러면서 "그래서 제일 키 큰 이소라 거에 먼저 나갔다"고 전 연인 이소라를 언급해 폭소를 안겼다.

신동엽의 자폭에 장도연은 "감사하다. 제 입으로 먼저 말 못 꺼냈는데. 너무 멋있더라"고 극찬을 했다. 신동엽은 "근데 사실 그 쪽은 도연이가 선구자다. 양세찬하고 잘 찍지 않나. 그 잠깐 그렇지. 이번에도 뭐 찍고 가지 않았냐"고 장도연을 놀렸다. 그러면서 "네가 최고다"라고 쐐기를 박아 장도연을 당황하게 했다.

장도연은 "아우 열 받아. 오해하기 딱 좋게 하신다"라고 부글부글 거려 웃음을 안겼다. tokki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