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문희, 가슴 아픈 소식 전해졌다..“19일 별세했다”

박아람 기자

입력 2023-12-19 16:49

수정 2023-12-19 16:50

나문희, 가슴 아픈 소식 전해졌다..“19일 별세했다”


[스포츠조선닷컴 박아람 기자] 배우 나문희가 남편상을 당했다.



나문희의 남편 유윤식 씨가 19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빈소는 가톨릭대학교 은평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21일이다.

나문희는 슬픔 속 가족과 함께 빈소를 지키는 것으로 전해졌다.

나문희는 지난 2007년 KBS2 '남희석 최은경의 여유만만'에 출연해 "남편이 대장암 판정을 받았고 현재도 별다른 차도 없이 항암 치료 중"이라고 밝힌 바 있다.

나문희의 남편은 정년 퇴임한 전직 영어 선생님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1961년 MBC 성우극회 1기로 데뷔한 나문희는 시트콤 '거침없이 하이킥', 영화 '권순분 여사 납치사건', '아이 캔 스피크'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다. tokkig@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