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민, 유재석 '재산 1조설'에 깜짝…"회사도 재석 씨 소유냐"(핑계고)[종합]

김준석 기자

입력 2023-12-09 18:29

수정 2023-12-09 18:30



[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배우 이성민이 '유재석 1조 재산설'을 믿었다.



9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선 '닭발라면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업로드 됐다.

영상에는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운수 오진 날'의 이성민과 이정은이 출연했다.

유재석은 두 사람에게 "평소에 아침에 언제 일어나냐"라고 물었고, 이정은은 "7시반에 일어나 정확하게 아침을 먹는다"라고 규칙적인 생활을 이야기했다.

이성민은 "저는 보통 아침에 일이 있으면 일찍 일어나고 없으면 늦게 일어난다. 잠은 새벽 3시쯤 잔다. 가족들이 다 자고 조용한 시간이 좋더라"라고 이야기했다.

이에 유재석은 "결혼하신 분들이 그런 시간을 소중하게 생각한다. 지석진 형은 집에 가면 30분정도 있다가 올라가더라"라며 "전 그냥 바로 올라가는 편이다"라고 덧붙였다.

이를 듣던 조세호는 "왜냐면 집이 워낙 넓어가지고, 들어가도 아이들 만나려면 꽤 걸리니까"라며 유재석과 관련한 가짜뉴스를 퍼트렸다.

유재석은 "조세호가 지금 내가 재산 1조라고..."라며 분통을 터트렸다.

이때 이성민은 "진짜 재산이 1조? 센데"라며 놀라는 모습을 보였고, 유재석은 황당해 하며 "이 형은 진짜 세상 돌아가는 걸 모른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조세호는 "차고에 차가 엄청나다"라고 덧붙였고 유재석은 "아파트인데 차고가 어떻게 있나?"라고 답답해 했다.

이를 들은 이성민은 "이 채널도 재석 씨 건가?"라고 물었고, 유재석은 "제 게 아니고 회사에서 하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이성민은 "재석씨 회사냐"라고 재차 물었고 유재석은 "이성민 형님이 세상 돌아가는 걸 하나도 모르신다. 미치겠다"라고 하소연했다.

이성민은 이정은에게 "1조면 1000억이 10개다"라고 설명했고, 이정은은 "셀 수 없다"라고 놀라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더 했다.

조세호는 또 다시 "집에서도 워키토키로 '지호야' '예 아버지' '잠깐 볼래?' 한다"고 유재석을 놀리는 모습을 보였다.

narusi@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