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심장VS' 문세윤 "전현무와 같은 앵글에 잡히는 것만으로 흥분 돼"

안소윤 기자

입력 2023-12-05 11:28

수정 2023-12-05 12:13

사진 제공=SBS

[스포츠조선 안소윤 기자] 방송인 문세윤이 '강심장VS' MC로 합류한 소감을 전했다.



문세윤은 5일 진행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강심장VS' 온라인 제작발표회에서 "전현무 형과 같은 앵글에 잡힐 수 있다는 것만으로도 흥분된다"라고 했다.

이날 첫 방송되는 '강심장VS'에서는 이전 시즌과는 전혀 다른 새로운 버전으로 리뉴얼되어 매회 누구나 흥미를 느끼고 논쟁할 수 있는 토크 주제들이 공개된다. 이에 걸맞은 상상초월 셀럽들이 등장해 마라맛 토크를 선보일 예정이다.

'강심장VS' MC로 합류한 문세윤은 "사실 전현무 형을 제외하고 나머지 세 명은 프로그램을 가릴 처지가 아니다(웃음). 일단 일이 들어오면 너무 행복하고 반갑다. 저는 '강심장'을 촬영할 때 예능의 매콤한 맛을 봤다. 전쟁 같은 치열한 판이라는 걸 느꼈는데, 이 트라우마를 스스로 치유할 때가 왔다고 생각했다. 섭외 제안에 너무나 떨리고 긴장됐지만, 기분 좋게 '오케이'를 외쳤다. 현무 형과 같은 앵글에 잡힐 수 있다는 것만으로 흥분된다"고 밝혔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