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한다고' 신현빈 "정우성은 밥 잘 사주는 예쁜 선배님"

정빛 기자

입력 2023-11-27 14:42

수정 2023-11-27 14:50

'사랑한다고 말해줘' 신현빈(왼쪽), 정우성. 사진 제공=지니 TV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배우 신현빈이 정우성과의 호흡을 자랑했다.



신현빈은 27일 서울 상암 스탠포드호텔에서 열린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 제작발표회에서 "정우성은 밥 잘 사주는 예쁜 선배님"이라고 했다.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손으로 말하는 화가 차진우(정우성)와 마음으로 듣는 배우 정모은(신현빈)의 소리 없는 사랑을 다룬 클래식 멜로로, 1995년 아시아 전역에서 메가 히트를 기록한 일본 TV 드라마 '사랑한다고 말해줘'(각본 키타카와 에리코·제작 TBS 텔레비전)를 원작으로 한다.

정우성과 신현빈의 멜로라는 점에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두 사람의

흡에 대해서는 신현빈이 "현장 자체는 즐거웠다. 끝없이 장난치고, 감독님이 피하시고 그랬다. 고민하던 부분은 선배 덕분에 편하게 촬영했다. 밥 잘 사주시는 예쁜 선배님이셨다"고 고백했다.

그러자 정우성이 "이렇게 많이 얘기한 파트너가 있었나 싶을 정도로 많은 얘기를 했었다. 짜여진 대사를 어떻게 할지, 감정 표현을 어떻게 할지 보다는 낯선 소통 방식 이면에 우리가 가져야 하는 감정 상태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했다. 아이디어가 있으면 발전시키고 그런 시간이 값지게 남앗다"라고 화기애애한 현장 분위기를 뽐냈다.

지니 TV 오리지널 '사랑한다고 말해줘'는 27일 오후 9시 지니 TV, 지니 TV 모바일, ENA에서 첫 공개된다.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