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살 연하 남편과 별거…"이혼 수순"

입력 2023-08-17 10:03

브리트니 스피어스, 12살 연하 남편과 별거…"이혼 수순"
[AFP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임미나 특파원 = 팝스타 브리트니 스피어스(41)가 12세 연하 남편 샘 아스가리(29)와 별거에 들어갔다고 미 연예매체 TMZ와 피플이 1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매체들은 소식통을 인용해 약 1주일 전 두 사람이 크게 싸운 뒤 아스가리가 집을 나가 모처에서 따로 살기 시작했다고 전했다.

TMZ의 소식통은 "두 사람이 이혼하는 것은 시간문제"라고 말했다.

두 사람의 별거 소식은 지난해 6월 결혼 이후 1년 2개월 만이다.

이들의 파경설은 지난 3월부터 나오기 시작했다.

스피어스는 2016년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면서 아스가리를 만나 교제하기 시작해 2021년 9월 약혼했다.
이란 출신인 아스가리는 피트니스 트레이너 겸 배우로 활동 중이다.

그는 스피어스가 후견인 문제를 두고 아버지와 오랜 기간 법정 다툼을 벌일 때 곁을 지켜주면서 가까워진 것으로 알려졌다.

스피어스는 2021년 11월 법원의 결정으로 후견인인 아버지의 통제와 간섭에서 벗어나 성인으로서 자신의 권리와 자유를 되찾은 바 있다.

앞서 스피어스는 2004년 백댄서인 케빈 페더라인과 결혼했다가 2007년 이혼했으며, 그와의 사이에 아들 둘을 뒀다.

mina@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