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혁, 6년만에 中드라마 '몽비몽' 출연…군인 출신 건설회사 사장 역

이지현 기자

입력 2016-02-26 09:05

장혁

[스포츠조선닷컴 이지현 기자] 배우 장혁이 6년 만에 중국 드라마에 출연한다.



지난 2010년 중국드라마 '애상여주파(이브의 모든 것-중국판)', 지난 1월에 개봉한 중국 영화 '진실금지구역(영문 inside or outside)'에 이어 '몽비몽'에 출연을 확정, 중국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가고 있다.

중국드라마 '몽비몽'은 타향에서 온 이들이 천국 같은 천운 신해시에서 꿈을 찾으며, 그 과정 속에서 각자의 야심, 욕망을 드러내는 이야기이다.

극중 장혁은 군인 출신인 천운그룹 동사장(대표이사) '이해산'역을 맡았다. 이해산은 도시개발계획을 세워 '천운신성'이라는 주택지를 개발하려는 와중에 만나는 인물들과 대립, 그리고 사랑을 하게 되는 인물.

이에 장혁은 "우선, 2010년 드라마 '애상여주파'에 이어 이렇게 '몽비몽'을 통해 중국 팬들을 만나게 되어 굉장히 기분이 좋습니다."라고 말하는데 이어 "도시를 개발하려는 리더 캐릭터가 굉장히 재미있을 것 같고 연기적인 부분에서 새로운 영역을 넓힐 수 있을 것 같아 설렙니다. 그리고 영화 '진실금지구역'이 중국에서 사랑을 받고 있는 시점에 또 이렇게 좋은 작품을 만나서 배우로서 참 기대가 되고 큰 행운인 것 같습니다.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라고 맡은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며 출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장혁은 지난 1월 말에 개봉한 '진실금지구역'에서 프로그램 개발자이자 IT업계 CFO인 '우검'역을 맡아 중화권 스타 임달화, 곽건화와 함께 '남남남 케미'는 물론 거친 액션까지 완벽 소화해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