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고아성, 5시간에 걸친 출산장면 촬영에 분만전문가 극찬

김겨울 기자

입력 2015-02-24 18:49

수정 2015-02-24 21:54

고아성, 5시간에 걸친 출산장면 촬영에 분만전문가 극찬


SBS 월화드라마 '풍문으로 들었소'(극본 정성주, 연출 안판석)에 출연중인 고아성의 출산장면이 큰 화제다.



'펀치'후속으로 2월 23일부터 첫방송된 '풍문으로 들었소'(이하 '풍들소')는 드라마 '아내의 자격'과 '밀회'를 히트시킨 안판석감독과 정성주 작가, 이른바 '안정콤비'의 새 작품으로, 방송시작과 함께 호평이 이어지며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를 장악하고 있다.

지난 1회에 극중 고등학생인 한인상(이준)과 서봄(고아성)은 키스에 이은 격정적인 베드씬을 선보이며 강렬함을 선사한 바 있는데, 2월 24일 2회 방송분에서는 서봄(고아성)의 출산장면이 공개되면서 다시금 화제를 몰고 올 예정이다.

특히 이번 출산 장면을 위해 고아성은 영화와 드라마상의 출산장면 동영상을 찾아보는 노력을 아끼지 않았고, 지난 2월초 남양주세트장에서 진행된 촬영당시 분만 전문가의 조언에도 귀기울이며 촬영에 임했다. 여기에는 극중 혼전임신을 시킨 장본인으로 설정된 이준 또한 침대위에서 힘겨워하는 고아성을 잡아주며 가정 분만에 대한 현실감을 더욱 높였다.

안판석 감독의 '큐'사인에 따라 고아성의 고통스러워하는 신음소리가 들리면서 땀범벅이 되는 촬영이 이어졌고, 여자스태프들은 어느새 눈시울이 뜨거워지면서 실제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무려 5시간 진행된 이 촬영은 안판석감독의 '컷'사인과 함께 끝이 났고, 안 감독은 "정말 잘한다"는 칭찬과 함께 박수를 보내자 전 스태프들도 너나할 것 없이 박수갈채를 잇기도 했다.

이에 SBS 드라마관계자는 "극중 서봄의 혼전임신에 따른 출산장면은 곧 우리 드라마의 전격적인 전개와 함께 극적 긴장감을 불러일으킬 매우 중요한 장면인데, 이를 고아성씨가 매우 현실감있게 연기하면서 안감독님과 스태프 뿐만 아니라 분만 전문가도 깜짝 놀랐을 정도"라며 "무려 5시간동안 혼신을 다해 출산장면을 촬영한 고아성씨의 열연은 24일에 공개될테니 꼭 방송으로 확인해달라"고 부탁했다.

한편, '풍들소'는 제왕적 권력을 누리며 부와 혈통의 세습을 꿈꾸는 대한민국 초일류 상류층의 속물의식을 통렬한 풍자로 꼬집는 블랙코미디 드라마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