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농구 서울 삼성, 새 외국인 선수 이스마엘 레인 영입

이원만 기자

입력 2023-08-09 13:44



프로농구 서울 삼성, 새 외국인 선수 이스마엘 레인 영입



[스포츠조선 이원만 기자] 남자 프로농구 서울 삼성 구단이 2023~2024시즌에 활약할 두 번째 외국인 선수로 노스웨스턴 주립대 출신의 포워드 이스마엘 레인(26)을 영입했다.

신장 2m, 체중 115㎏의 레인은 일본과 대만, 멕시코 리그 등에서 활약해왔다. 2021~2022시즌에는 SBL대만은행 소속으로 27경기에 나와 평균 17.0득점에 11.3리바운드를 기록한 레인은 2022~2023시즌에는 일본 B2리그의 도쿄 Z로 소속팀을 옮겨 32경기에서 평균 17.0득점에 10.2 리바운드의 준수한 기량을 유지했다.

레인은 파워와 슛 터치를 겸비한 무게감 있는 빅맨으로 포스트 득점 뿐만 아니라 2대2 플레이에도 능숙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레인은 9월에 입국한 뒤 메디컬 테스트를 받고 삼성 선수단에 합류할 예정이다.

이원만 기자 wman@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