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사천 삼천포항 한전방파제 출입통제구역 지정…인명사고 우려

입력 2024-05-24 10:48

사천 삼천포항 한전방파제 출입통제구역 지정…인명사고 우려
[경남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표지판·CCTV 설치, 계도 후 9월부터 운영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도는 사천시 삼천포항 한전방파제를 9월부터 출입통제구역으로 지정한다고 24일 밝혔다.

삼천포항 한전방파제는 삼천포화력발전소, 고성그린파워 부두 시설이다.

육지 쪽에서 접근할 수 없지만, 일부 낚시객들이 어선 등을 타고 바닷가 쪽에서 접근해 내린 후 테트라포드나 호안을 이동하며 낚시를 해 안전사고 발생 가능성이 있는 곳이다.

실제 낚시객이 한전방파제에서 고기를 잡다 실족해 목숨을 잃는 사례가 간간이 발생한다.

삼천포항은 지방관리무역항이어서 경남지사가 출입통제구역 지정 권한이 있다.

경남도는 9월 출입통제구역 운영 전까지 표지판, CCTV를 설치하고 지정 예정을 알린다.

seaman@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