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카드, 디지로카앱 '내 주변' 서비스 오픈…이용 가능 카드 혜택·할인 쿠폰 등 안내

김소형 기자

입력 2023-12-21 14:35

수정 2023-12-21 14:36



롯데카드가 디지로카앱에 로컬 서비스 '내 주변'을 오픈했다.



'내 주변'은 고객의 위치 정보 및 지도를 활용해 이용 가능한 카드 혜택과 할인 쿠폰, 서울시 '착한가격업소' 및 인기/신규 가게 위치 등 주변 가게 혜택과 정보를 보여주는 서비스다. 음식점/카페/헤어샵/반려동물 등 총 10개 업종별 가게 혜택, 정보와 함께, 이동과 소비 패턴 변화에 맞춘 개인화 알림으로 고객과 동네 가게를 정교하게 매칭해준다. 디지로카앱 '혜택+'탭의 '내 주변 혜택받기'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우선, 내 주변은 다양한 동네 생활 정보를 제공한다. 주변 상권과 비교하여 저렴한 가격으로 외식,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울시 '착한가격업소', 심야, 공휴일에도 문 여는 전국 '공공심야약국' 등 지도에서 가게 위치, 혜택 등을 확인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최저가 주유소 정보와 현재 위치에서 등록된 집, 회사 주소까지 가장 빠른 대중교통 정보도 제공한다.

또, 고객이 보유한 카드 혜택은 물론, 가게에서 바로 쓸 수 있는 할인 쿠폰도 제공된다. 롯데카드가 등록한 TOUCH(터치)쿠폰 및 롯데카드 개인사업자 플랫폼 '셀리(Selly)'를 이용해 가게 점주가 등록한 TOUCH쿠폰 및 동네쿠폰도 증정한다. TOUCH쿠폰은 결제 할인 혜택을, 동네쿠폰은 가게 점주가 등록한 다양한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

여기에, 롯데카드 결제 데이터로 분석한 고객 위치 기준 주변 1km 내 인기 가게 위치를 알려준다. '우리동네 베스트'에서는 결제 건수가 가장 많은 가게 10곳을 업종별로 보여준다. 또, '우리동네 요즘 여기'는 최근 3개월 내 매출이 30% 이상 급증한 '지금 뜨는 가게' 및 최근 2개월 내 신규 매출이 등록된 '새로 오픈 가게' 위치를 제공한다.

이와 함께, 고객의 이동, 취향 변화에 따라 맞춤형 가게 혜택을 소개하는 개인화 알림 서비스도 제공한다. 고객이 특정 지역 방문 시 근처 가게를 소개하는 로컬 콘텐츠를 앱 푸시 및 마이(MY) 피드 실시간 알림으로 보내준다. 특히 △고객의 집/회사 주소 변경 △집/회사 주변 지금 뜨는 가게/신규 오픈 가게 등록 △고객 선호 업종/소비 패턴 변화 감지 등에 따라 내 주변 혜택을 소개하는 알림 서비스도 각 상황 별로 월 최대 1회 제공한다.

롯데카드는 서비스 오픈을 기념해 '점심값 반띵 받고 스타벅스 행운까지'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매일 10~16시, 점심값 반띵 이벤트 페이지에서 점심 메뉴를 고르고 행사 대상 음식점을 이용한 고객을 대상으로 결제금액의 최대 50%를 엘포인트로 적립해주며, 적립 한도는 하루 최대 5000엘포인트, 한 달 최대 2만 엘포인트다. 또, 12월 31일까지 이벤트 응모 고객 중 100명을 추첨해 스타벅스 커피 쿠폰을 증정한다.

롯데카드 관계자는 "디지로카앱 내 주변 서비스는 고객에게는 유용한 주변 가게 정보와 혜택을 제공하고, 소상공인에게는 가게 주변에 있는 고객에게 가게를 알릴 수 있는 서비스"라며 "서울시 착한가격업소 등 공공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고, 롯데카드 결제 데이터 분석 기반의 개인화 알림 서비스가 더해져 고객 취향과 동네 가게를 정교하게 매칭해주는 점이 이 서비스의 강점"이라고 말했다.김소형기자 compac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