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연휴 마지막 밤 고속도로 정체 해소…소통 원활

입력 2023-10-03 22:22

more
연휴 마지막 밤 고속도로 정체 해소…소통 원활
(용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개천절이자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3일 오후 경기도 용인시 경부고속도로 수원신갈IC 부근에서 차량이 이동하고 있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 기준 승용차로 각 지역 요금소에서 서울 요금소까지 예상 시간은 부산 4시간50분, 울산 4시간20분, 대구 3시간40분, 강릉 2시간50분, 목포 3시간50분, 광주 3시간30분, 대전 1시간42분이다. 2023.10.3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이자 개천절인 3일 밤 주요 고속도로 양방향 정체가 모두 해소됐다.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후 10시 기준 승용차로 각 지역 요금소에서 서울 요금소까지 걸리는 예상 시간은 부산 4시간30분, 울산 4시간10분, 대구 3시간30분, 강릉 2시간40분, 광주 3시간20분, 대전 1시간30분이다.

같은 시간 기준 서울 요금소에서 각 지역 요금소까지 걸리는 시간도 동일하다.

이날 오후 수도권 인근에서 막바지 귀경행렬과 나들이객으로 일부 구간이 정체하기도 했으나 밤이 되면서 대부분의 도로에서 차량 흐름이 원활해졌다.

논산천안고속도로 천안 방향은 남풍세IC∼남풍세IC 호정2교 2㎞ 구간, 논산 방향은 차령터널 2㎞ 구간에서 차량이 각각 정체 중이다.

도로공사는 연휴 마지막 날인 이날 일부 구간을 제외하고 양방향 고속도로 차량 흐름이 비교적 원활할 것으로 예상했었다.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42만대,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34만대 등 전국에서 429만대가 고속도로를 이용해 평소 화요일보다 교통량도 적을 것으로 봤다.

jandi@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