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에어프레미아 "장거리 노선은 라면, 단거리 노선은 맥주가 인기"

입력 2023-09-20 10:48

more
에어프레미아 "장거리 노선은 라면, 단거리 노선은 맥주가 인기"
[에어프레미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근 3개월간 5만개 기내 판매 식품 분석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에어프레미아는 최근 3개월간 기내 식품 판매현황을 분석한 결과 장거리 노선에서는 라면이, 단거리 노선에서는 맥주가 가장 인기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6∼8월 에어프레미아에 총 20만8천여명이 탑승하는 동안 기내에서는 약 5만개의 식품이 판매됐다. 탑승객 4중 1명이 구매를 한 셈이다.

미국 로스앤젤레스(LA)와 뉴욕, 독일 프랑크푸르트 등 장거리 노선에서는 컵라면이 가장 큰 인기를 끌었다.
컵라면은 장거리 노선에서 판매된 3만9천여개의 판매상품 중 19.6%(7천600개)로 1위를 차지했다.
에어프레미아는 이에 대해 "좌석 등급에 상관없이 장거리 노선에 2회의 기내식을 제공하고 있지만, 10시간이 넘는 비행시간에 무료함과 출출함을 달래주는 하늘 위의 라면이 인기가 높다"고 분석했다.

컵라면에 이어 스낵류 6천400여개, 맥주 5천100개, 콜라 4천개, 셀프 칵테일을 즐길 수 있는 칵테일 세트 2천900개가 장거리 노선에서 주로 판매된 것으로 나타났다.


나리타, 방콕, 호찌민 등 중·단거리 노선에서는 맥주가 가장 많이 팔렸다.
1만1천여개의 판매상품 중 맥주가 21.2%(2천200개)로 가장 큰 인기였다. 이어 콜라가 1천400여개로 2위를, 닭다리 스낵이 1천100여개로 3위를 차지했다.

에어프레미아 관계자는 "노선별 판매현황을 모니터링해 고객의 니즈에 맞는 기내상품을 선보일 예정"이라면서 "한층 더 편안하고 즐거운 비행 경험을 선사할 수 있도록 고객의 선호와 취향에 항상 귀 기울이는 항공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sh@yna.co.kr
<연합뉴스>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