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 서울 EOU컵 U-18 국제청소년축구대회 개최…우크라이나 참가 '눈길'

윤진만 기자

2023-08-28 16:24:08



[스포츠조선 윤진만 기자]오는 10월 서울에서 지구의 평화와 환경을 위한 '2023 서울 EOU컵 U-18 국제청소년축구대회(이하 서울 EOU컵)'가 열린다.



이번 대회는 대한민국, 우크라이나, 베트남, 모로코 U-18 대표팀이 참가하며 10일, 12일, 15일 총 3일 간 목동종합운동장 주경기장에서 개최된다.

사단법인 한국스포츠에이전트협회 주최, 서울특별시 체육회 주관, 서울특별시와 신한은행 후원 등으로 열리며 4개팀의 풀리그 방식으로 하루 2경기씩 치뤄진다. 우리나라는 우크라이나, 모로코, 베트남을 차례로 상대한다.

대회 명칭인 EOU는'EARTH ON US'를 뜻하며 '지구와 공동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ALL LIFE ON EARTH DEPENDS ON US'가 슬로건일 만큼 이번 대회는 축구를 통해 지속가능한 지구의 중요성을 알리고자 한다.

특히 참여 국가들은 과거 분단의 아픔, 전쟁을 경험했거나 현재 겪고 있는 상황을 지닌 공통점이 있으며 18세의 같은 나이대의 청소년들이 한데 어울려 땀 흘리는 평화와 화합의 무대를 만들어가는데 의미가 있다. 특히 현재 전쟁중인 우크라이나 대표팀의 참여는 지구의 평화를 바라는 메시지가 전세계에 전달될 전망이다.

이뿐만 아니라 서울 EOU컵은 다음세대를 위한 지속가능성에 초점을 두며 환경의 중요성을 강조하는 대회이다. WWF(세계자연기금)가 파트너로 참여하며 대회 기간 중현장 관중들의대중교통과 텀블러 이용 권장, 환경 기부금 캠페인 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윤진만 기자 yoonjinman@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