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규모 확대된 올해 대회 일정 공개

남정석 기자

입력 2024-02-04 11:32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규모 확대된 올해 대회 일정 공개


크래프톤이 올 시즌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 대회 규모를 확장한다.



우선 국내에서 프로 대회인 '2024 펍지 위클리 시리즈(PWS)'와 전초전인 '배틀그라운드 스매시 컵'이 3월과 9월에 각각 2회씩 진행된다. 여기에 프로 대회에 진출할 수 있는 아마추어 대회인 '2024 펍지 레벨업 시리즈(PLS)'는 2월과 5월, 8월에 열린다. 올해 PWS에 참가하는 프로팀은 총 13개로, PLS를 통해 진출한 3개의 아마추어 팀이 프로 리그에 합류해 총 16개팀을 구성하게 된다.

국제 대회의 경우 지난해 두차례 진행된 '펍지 글로벌 시리즈(PGS)'를 총 4회로 확대된다. 또 지난해와 동일하게 '펍지 글로벌 챔피언십(PGC) 2024'와 '펍지 네이션스 컵(PNC) 2024'가 열린다.

PGS는 전 세계 24개의 정상급 팀들이 참가하는 오프라인 국제 대회로, 지난해보다 2개팀이 늘어난 총 10개의 '글로벌 파트너 팀'과 각 지역별 대회에서 진출권을 획득한 14개팀 등 총 24개팀이 출전한다. 각 지역별로 한국 3개팀, 중국 2개팀, 유럽-중동-아프리카 2개팀, 아시아 태평양 4개팀, 아메리카 3개팀이 진출한다. 상반기 지역별 대회에서 PGS 진출권을 획득하면 각각 5월과 6월에 열리는 PGS 3와 PGS 4에 참가하게 되며, 하반기 지역별 대회에서 PGS 진출권을 획득하면 각각 10월과 11월에 열리는 PGS 5와 PGS 6에 참가하게 된다.

PGC는 매년 12월에 개최되는 '배틀그라운드' e스포츠의 최상위 국제 대회로, PGS와 각 지역별 대회에서 뛰어난 성적을 기록한 팀들이 진출한다. PGS를 통해 진출권을 확보한 팀이 소속된 지역별 대회에서도 진출권을 획득하는 경우, 해당 지역별 대회의 차순위 팀에 참가권이 부여된다.

이밖에 PNC는 16개 배틀그라운드 국가대표 팀이 모여 경쟁하는 국가대항전으로 오는 9월 개최 예정이다. 각국 프로팀에 소속된 선수 중에 선발된 4인이 하나의 팀을 구성하고, 전세계 국가대표팀들과 실력을 겨루게 된다. 국가대항전이라는 특성상 팬들의 주목도가 매우 높은 대회다.

남정석 기자 bluesky@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