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8개월만 복귀' BTS 진, 전역 앞두고 "D-1"…설렘 가득

이게은 기자

입력 2024-06-11 20:14

'18개월만 복귀' BTS 진, 전역 앞두고 "D-1"…설렘 가득


[스포츠조선닷컴 이게은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진이 제대를 하루 앞두고 설렘을 드러냈다.



11일 진은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를 통해 직접 "D-1"라는 글을 남겼다. 팬들도 "빨리 만나고 싶다", "드디어 그날이 온다", "너무 보고 싶어" 등 뜨거운 반응을 보내며 진과 다시 만날 내일만을 고대했다.

진은 지난 2022년 12월 13일 육군 현역으로 입대했으며 경기도 연천 제5보병사단에서 신병교육대 조교로 복무했다. 내일(12일) 제대하며 제대 다음날이자 방탄소년단 데뷔일인 13일에는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리는 팬 이벤트에 참석한다. 이날 행사 1부에서는 팬 1000명을 대상으로 진의 허그(Hug·포옹)회가 진행되고 2부에서는 진의 다양한 모습을 만날 수 있는 코너들이 준비됐다.

제대하자마자 공식행사 참석으로 팬들을 위해 '열일' 모드에 돌입한 진. 남다른 팬 사랑이 다시금 돋보이는 대목이다.

한편 소속사 빅히트 뮤직은 진의 제대와 관련, "전역일은 다수의 장병이 함께하는 날"이라면서 "전역 당일 별도의 행사는 없으며, 혼잡에 따른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팬 여러분께서는 현장 방문을 삼가 주시기를 간곡히 당부드린다. 진을 향한 따뜻한 환영과 격려는 마음으로 보내주시기를 부탁드린다"는 입장을 전한 바 있다.

joyjoy90@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