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설날에 가족들 두고 홀로 두바이行 "입꼬리가 나도 모르게"

이우주 기자

입력 2024-02-11 21:09

more
장영란, 설날에 가족들 두고 홀로 두바이行 "입꼬리가 나도 모르게"


[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방송인 장영란이 출장을 위해 홀로 외국으로 떠났다.



장영란은 11일 "두바이 출장 갑니다. 입꼬리가 저도 모르게"라며 "아버님♥어머님♥여봉 지우준우 잘 부탁해요 설연휴 끝까지 함께 하지 못해 죄송해요"라고 밝혔다.

장영란은 "백 년 만에 가는 나 홀로 외국 재밌게 잘 다녀오겠습니다"라며 "엄마들 집 비우면 가기 전 할 일이 산더미. 집 나오기 전까지 정신없음요 꺄 이제 자유다 아니 아니 아니야 아이들 걱정돼서 발이 안 떨어지네요. 시어머님이 맞팔 중이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함께 공개된 사진 속에는 가족들의 배웅을 받고 출장길에 오른 장영란의 모습이 담겼다. 한창의 뽀뽀까지 받은 장영란은 오랜만에 홀로 떠나는 외국에 설렘을 드러낸 모습. 설 연휴 중간에 가족들과 떨어지는 장영란은 미안함과 자유로움이 공존하는 듯 보인다. 이에 많은 팬들은 "자유부인 축하한다"고 장영란을 부러워하기도 했다.

한편, 장영란은 2009년 한의사 한창과 결혼, 슬하 1녀 1남을 두고 있다.

wjlee@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