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C이슈]'나솔' 17기 상철마저?…과거 사생활 영상에 결국 사과

정빛 기자

입력 2023-12-11 10:23

'나는 솔로' 17기 상철의 과거 사생활 영상 화면 캡처.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스포츠조선 정빛 기자] '나는 솔로' 17기 상철(이하 가명)이 과거 사생활 영상에 사과했다.



상철은 11일 자신의 개인 계정에 "많은 분께 우선 양해의 말씀드리고자 한다. 한 커뮤니티에 제 모자란 행동으로 인해, 많은 분들께 불쾌감을 드려 죄송하다. 논란이 될만한 행동이기에 진심으로 사죄드린다"는 글을 남겼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상철의 과거 모습이 포착된 영상이 확산됐다. 해당 영상에는 상철이 지난해 강원도 양양 해변과 한 클럽에 방문한 당시가 담겼는데, 상철이 다소 수위 높은 춤을 추고 있어 놀라움을 샀다. '나는 솔로'에서 보여준 유쾌하고 젠틀한 모습과 비교적 상반된다는 반응이 나온 것이다.

이와 관련 상철은 "깊이 반성하며, 다시는 이런 일이 없도록 주의하고 깊이 생각하고 행동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그러면서도 "그 영상에서 보이는 모습으로 인해 저에 대해 추측하는 글들은 모두 사실이 아님을 밝힌다"며 "제가 사랑하는 사람에게 부끄러울 만한 행동은 하지 않았다고 자부할 수 있으며, 항상 바르게 행동하고 정도를 지키려고 노력하며 살아왔다"라고 전했다.

상철은 "그래도 결국은 제가 한 행동의 결과이므로 저에 대한 비난은 감수할 수 있겠으나, 이로 인해 제 주변 사람들이 피해를 보고 비난받는 상황은 견디기가 매우 힘들다"고 덧붙였다.

상철은 지난 7일 마무리된 '나는 솔로' 17기 멤버로, 현숙과 최종 커플이 됐다. 현재도 현숙과 결혼을 전제로 진지한 만남을 이어가는 중이라며 고백한 바다.

정빛 기자 rightlight@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