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필모♥' 서수연, 잠깐 한눈팔면 생기는 일.."심심하면 아들 낳으세요"

조윤선 기자

입력 2023-12-09 18:03

수정 2023-12-09 18:04



[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이필모 아내 서수연이 아들 맘의 고충을 토로했다.



9일 서수연은 "잠깐 한눈팔면 생기는 일"이라며 초토화된 거실을 보여줬다.

서수연의 둘째 아들 도호 군은 엄마가 잠시 한눈을 판 사이 거실 바닥에 장난감을 쏟아부어 어지럽혀놓은 모습. 자신이 어지럽혀놓은 곳을 물끄러미 바라보는 도호 군의 천진난만한 모습이 '웃픔'을 자아낸다.

이에 서수연은 "심심하면 아들을 낳으세요"라는 글을 덧붙이며 장난기 넘치는 아들을 둔 엄마의 고충을 전했다.

한편 서수연은 배우 이필모와 TV조선 '연애의 맛'을 통해 인연을 맺어 2019년 결혼,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

:) 당신이 좋아할만한 뉴스